반응형

센토 6

일본 목욕탕과 한국 목욕탕, 이것이 다르다!

일본과 한국의 목욕탕은 비슷한 것 같지만, 사실 다른 점도 많다. 한국에서는 이른 시간부터 영업을 하지만, 일본은 오후 늦게부터 문을 여는 경우가 대부분. 또한, 때밀러 가는 한국에 비해, 일본은 씻기 보다는 몸을 담그기 위해 더 많이 가는 것 같다. 한국과 일본의 목욕탕, 그 차이점을 살펴보자. ↑오전중에는 대부분 영업을 안하는, 일본의 공중 목욕탕 센토. 한국과 일본 목욕탕, 운영시간이 가장 다르다. ↑일본 목욕탕은 오후 늦게 영업을 시작한다 한국 목욕탕은 아침 일찍 문여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부지런하신 분은, 출근전에 들러 씻는 분도 계시죠. 하지만, 일본에서 목욕탕을 일찍 방문한다면?낭패 당하기 십상! 일본에서는 오후 늦게 문을 여는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이에요.아침부터 영업을 하는 한국 목욕탕,..

일본 목욕탕에서 본 우주선의 정체는?

아내와 함께 집 인근 목욕탕에 갔다. 평상시라면 하루가 있어, 목욕탕 가는 일이 쉽지 않다. 평일 아내 휴일이 생겨 하루를 보육원에 맡기고 목욕탕에 함께 갈 수 있었다. 우리가 간 곳은 수퍼센토라고 부르는 곳이다. 일본식 찜징방 정도 생각하면 될 것 같다. 물론, 찜징방은 없다. 대신에 다양한 온천수가 있어, 멀리가지 않더라도 온천 기분을 낼 수 있는 곳이다. 일본인 아내와 역사 이야기 안하는 이유는? 일본식 찜질방 슈퍼센토, 어떤 모습일까? 옷을 갈아입기 위해 탈의실로 갔다. 탈의실 한쪽에 이상한 기계가 놓여져 있었다. 조금 길쭉한 계란 모양으로 생겼는데 마치 우주선처럼 보였다. 가까이서 보니 가격과 사용설명서가 붙어 있었다. 자세히 보고서야 선텐기계임을 알 수 있었다. 괴물체의 정체는 선텐기계였던 것..

일본식 찜질방 슈퍼센토, 어떤 모습일까?

한국에 목욕탕이 있다면 일본에는 센토가 있다. 또한, 한국 찜질방은 일본의 슈퍼센토와 비슷하다. 물론, 일본 슈퍼센토에 찜질방 시설은 없다. 일반 센토에 비해 탕도 비교적 다양하고, 온천처럼 노천탕인 로텐부로도 갖추고 있는 일본 슈퍼센토. 하코네나 닛코로 1박2일 일정으로 온천여행을 떠나고 싶지만, 시간적, 금전적 여유가 없을 경우, 이런 슈퍼센토를 이용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다. 일본 온천, 아침식사에 주목하자! 일본 온천 백배 즐기기 우리가 방문한 곳은 유라노사토(湯楽の里) 마츠도 분점이다. 유라노 사토는 도쿄를 중심으로 치바,사이타마 등에 15개의 점포를 운영중이다. 사진은 내부 휴게실 모습. 여기에서 입욕권을 사서 욕탕 안으로 들어간다. 사람을 못믿는 것인지, 일본은 어딜가나 입장권 구입이 자판기..

남녀혼탕 만족도는 얼마? 혼욕에 대한 일본 앙케이트 조사!

일본의 대표적 호텔 예약사이트인 자란에서 재밌는 앙케이트 조사가 나왔다. 혼욕에 대해 젊은 남녀를 상대로 설문조사를 한 것. 과거부터 혼욕에 대해 비교적 관대했던 일본, 지금의 대중목욕탕인 센토가 없었던 에도시대 이전부터 남녀가 함께 목욕하던 것을 기원으로 한다. - 온천의 카이세키요리에는 어떤 음식이 나올까? - 일본 온천에서는 무엇을 할까? 하지만, 남녀가 함께 목욕탕을 이용하면서 매춘과 같은 풍기문란한 행위도 벌어지게 되었고, 에도시대와 메이지시대를 거쳐 혼욕을 금지하는 조례가 일본 전역에서 발표되었다. 현재의 경우에도 혼욕은 존재한다. 다만, 도쿄도처럼 수용복을 입어야 혼욕을 할 수 있다든지, 혹은 몸에 무엇인가를 걸치고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아니면, 카시키리를 통해 탕을 빌려 남녀가 함께 목..

일본, 저녁에 목욕탕 간다!

화산섬으로 이루어진 일본 열도 전역에 14,000여 개의 온천장이 산재해 있을 정도로 온천은 일본인의 삶과 밀접하다. 워낙 온천수가 풍부하다 보니 동네 온천수가 나오는 곳 주변에다가 돌을 이용해 가두어놓기만 해도 로텐부로(露天風呂)라 불리는 노천탕이 되는 곳이 바로 일본이다. 또한 이러한 온천을 관광자원화해서 해마다 많은 관광객들이 온천을 즐기기 위해 일본을 방문하고 있다. ▲ 처가댁에서 찍은 사진. 나무로 지어져서 겨울이면 무척 춥다. 일본의 전통가옥은 다습한 기후 때문에 난방보다는 통풍에 중점을 두고 있다. 여름의 습하고 더운 날씨를 이겨내기 위해 통풍이 잘되는 소재인 목재를 이용해 집을 만들게 되었고, 그렇다보니 온돌이 없는 일본의 전통가옥에서 겨울의 추위를 이겨내기 위한 방법이 필요하게 되었다, ..

비키니 입은 여자 만났어요?

한일커플로 살다보면 참 다양한 일이 생겨요. 언어적인 문제나 문화적인 차이도 있고, 가끔은 생뚱맞은 웃음을 선사하기도 한답니다. 전날 08년 1분기 일본 드라마 신작을 보느라 늦게까지 잠을 못잤어요. 유코짱의 이혼후 첫 드라마인 '장미가 없는 꽃집', 코믹한 케릭터의 대명사 코히나타 후미요의 첫 주연작인 '내일의 키타요시오', 그리고 노다메의 잔상이 아직 가시지 않은 타마키의 '사슴 사나이' 를 봤습니다. 머, 모두 첫 회만 본거라 이렇다할 평을 하기에는 조금 머하지만, 모두 좋아하는 연예인이 나오는 드라마라 앞으로 계속 볼 것 같아요. 오늘 아침 8시. 어제 늦게 잔 때문인지 몸이 조금 뻐근하더군요. 자는 그래서 일어나자마자 자는 마키를 냅두고(?) 혼자 목욕탕에 다녀왔습니다. 오래간만에(?) 다녀온 ..

한국생활(04년~08년) 2008.01.26 (28)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