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바다에 데뷰하다! 바다를 처음 본 아이의 반응!

Posted by 도꾸리
2011.05.11 07:00 여행/2011 홍콩

호텔에서 택시를 타고 섹오비치행 버스를 타기 위해 인근 역까지 이동했어요. 거의 4시가 넘은 시각인데 섹오비치 간다고 했더니 기사아저씨가 놀라더군요. 수영할 것이 아니라 아이에게 바다 보여주러 간다고 하자 그제서야 수긍하는 분위기. 

버스터미널에 도착한 후 섹오비치행 2층버스를 탔어요. 아내와 하루는 2층 버스를 처음 탔는데, 위에서 내려다보는 풍경이 제법 재밌다고 하더군요. 

 섹오, 작지만 아름다운 홍콩 비치

섹오비치에 도착한 우리, 먼저 바닷물에 발을 담가봅니다!! 하루, 처음 바다를 보고는 울뻔했어요. 왠지 자연의 거대함에 압도당한 느낌! 그리고 얼마 후, 백사장을 쉴새없이 뛰어다니더군요. 감정의 변화가 빠른 아이들!!!



밀물과 썰물이 들어왔다 나갔다 하는 것이 신기했던지, 저렇게 한참을 발 담그고 있던 하루. 찍어놓은 동영상을 보니 어찌나 재밌던지, 나중에 힘들로 지칠 때 이 동영상 봐야할 것 같아요!





밀물이 들어와 발이 잠기면 뭐가 그리 즐거운지 키득키득 웃는 하루. 덩달아 저와 아내도 즐거웠어요.





하루를 데리고 게를 찾아 나선 아내. 모래사장을 걷는 것이 재밌는지, 혼자서도 잘 걷는 하루. 그리고 이를 열심히 찍는 나.




백사장 위에서 보물찾기중인 하루. 작은 생선과 조개가 제법 많더군요. 섹오비치는 관광객이 거의 없는 로컬비치에요. 홍콩섬 남부의 리펄스베이나 딥워터베이에 비해 압도적으로 현지인이 많더군요.  



백사장 한 쪽 끝에 와서야 겨우 게를 발견했답니다. 정말 작은 크기의, 1cm도 안되는 크기에도 놀라 흥분하던 하루. 더 큰 게를 찾기 위해 백사장을 뒤지는 모습을 사진으로 담아 봅니다.

하루의 첫 바다 데뷰. 집 근처 오다이바나 카마쿠라에도 백사장이 있는데, 하루의 바다 데뷰는 일본이 아닌 홍콩이 되었네요. 향긋한 바다내음 물씬 풍기던 섹오비치, 멋진 추억을 만들고 싶으신 가족여행객에게 추천입니다.

2011/05/10  하버플라자 노스포인트, 홍콩 가족여행의 보금자리!
2011/05/09
25개월 아이와 함께한 일주일간의 홍콩여행!
2011/04/28
홍콩 최초 공단주택 메이호하우스, 그리고 서민의 삶! 
2011/04/27
가이시, 홍콩 식탁을 책임지다!
2011/04/26
쌀국수와 밀크티, 홍콩에서의 첫 식사!
2011/04/22
마카오에서 맛본 중국식 팥죽과 꽈배기!
2011/04/01
시장 구경, 홍콩에서는 트램 타고 한다!
2011/03/30
홍콩에서 경험한 가장 독특한 음료수, 함닝찻
2011/03/24 우편함을 통해 본 홍콩스타일!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ㅋㅋㅋㅋ아 너무 귀여워요 ㅋㅋㅋ 한국 동해바다 데리고 가셨으면 파도에 놀랐을 듯 싶어요 ㅋㅋㄷ
    • 동해바다 함 가줘야 하는데~~
      아쉽습니다~~
  2. 하루가 정말 많이 컷군요~
    홍콩의 바다를 하루는 잊지 못할것 같습니다^^
    • 매일매일 성장하는 것을 느껴요~~
      아빠로서 왠지 뿌듯~~
      아자아자~
  3. 아~ 바다를 처음봤나요. 살짝 두려워보이기도하고
    호기심어린 눈빛이기도하고... 너무 귀엽네요^^
    • 처음에는 무서워하더니,
      나중에는 너무 좋아하더군요~`
      재밌었어요~
  4. 바다를 처음봤을 때 어떤 느낌이었는지 기억해보려해도 기억이 안나네요^^
    하루의 바다 구경 반응이 귀엽습니다^^
    • 저도 기억이...
      아마 하루도 기억 못할 것 같아요~
      에잉... 아쉬워요~~
  5. 바다에 대한 호기심이 느껴지는 것 같아요..
    바로 다가가지 못하고 있는 모습이 너무 귀엽고요..
    • 처음에는 무서워하더군요~
      그렇게 몇 번 밀물이 밀려오고 나서야, 환한 미소를 보였다는~~ 아자아자~
  6. 처음 본 바다, 멋진 추억으로 남겠지요.
    저의 첫바다, 기억이 잘 나지 않네요. 분명 좋았겠지요.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7. 가족끼리의 첫 바닷가 구경(?)이라 나름 좋으셨겠어요 ㅎㅎ
  8. 아, 귀여워... 특히 물 들어왔을 때 웃는 표정 예쁘네요. 예쁘게 찍으신 도꾸리님의 순간포착 능력도 대단하십니당~
    • 연사로 지른것이~~
      다만, 지우기가 조금 귀찮다는~~에휴~~
  9. 하루가 하루하루 귀여움이 더해갑니다~ ㅎㅎㅎ

    바다를 보며 신기해하는 모습이 얼굴에 아주 생생하게 묻어나네요~ ^^
  10. 너무 귀엽네요 ㅋ
    남는건 사진밖에 없습니다 ㅋ
    • 백만배 동감합니다~
      사진만 남는다~아자아자~
  11. 아 바다 구경하러 가고 싶어졌어요.;;;
    • Favicon of http://blog.daum.net/mickeyeden BlogIcon Eden
    • 2011.05.12 01:07
    정말 홍콩 구석구석 돌아보셨네요..ㅋ 난 홍콩에 꽤 오래 머물렀는데도 한번도 이런 해변이 있는줄 몰랐다는..ㅋ 하루가 그새 많이 큰것 같아요~
    가족이 함께 한 모습이 넘 좋아보입니다!!!
    • 곰돌이
    • 2011.05.12 13:18
    귀여운 하루^^*


    일본이 명목이 섬나라인데... 홍콩에서 바다를 접하였군요..^^;;


    좋은 경험일 겁니다.^^


    전, 바다를 16살 때 처음 봤습니다.

    충청도 산골(?)에 살다가.... 인천이모를 뵈러 간 동안에, 연안부두를 가서 바다를 봤지요...

    촌놈이, 바닷물 맛이 짠지... 확인도 하고....^^;;
    • 글고보니 일본이 섬나라였군요~
      자각을 이제서야...
      바닷가 함 놀러가줘야 하는데...
      교통비 비싸 어디가기 넘 힘들어요~~에휴...

      글고보니 첫 바다 기억이 전 없네요...
      동암에 사셨던 이모댁 갔을 때 본 것도 같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