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

Posted by 도꾸리
2011.11.29 09:07 일본생활(08년~12년)/LIFE


날씨가 많이 쌀쌀해졌습니다.
북향인 제 방에서 인터넷을 하려면, 이제 내복 안 입으면 힘드네요.
남향인 거실은 햇빛 들어오면 봄날처럼 따뜻한데, 북향은 어찌 이리 다른지...

홍콩에서 돌아온 후 주중에는 책 쓰는 일, 주말에는 하루와 놀아주고 있어요.
직장에 다니는 것과는 생활 리듬이 많이 다르지만, 사실 따지고 보면 꼭 그렇지만도 않네요.
매일매일 정해진 분량을 써내야 한다는 부담감에 스트레스를!

하루는 매일매일 새로운 단어를 배우는 것 같아요. 
어휘가 제법 늘어났고, 
때로는 저와 아내를 깜짝 놀라게 할 정도로 정확한 문장을 구사하기도 한답니다.
그리고 한국어와 일본어를 섞은 묘한 문장을 사용해 아내와 저에게 큰 웃음을 주기도 한답니다.
하루를 보면서 아이들의 언어습득력에 놀라고 있어요.

아내는 역시나 그대로입니다.
아내의 장점이라면 항상 2004년 처음 만났을 때 그 모습 그대로라는 것.
변함없이 상냥하고, 어처구니 없는 내 개그에 환한 미소로 반응해준답니다.
변한 것이라면 내 구박에 의연하게 대처하게 되었다는 것 정도? ㅋㅋ
언제나 아내에게 감사합니다.

주말에는 컴퓨터를 거의 안 켜요.
하루가 엄마 아빠를 위해 주중에 어린이집을 다녀줘서, 주말에는 무조건 하루와 논답니다.
대형 쇼핑몰에 데려가 방목(?)시키는 때도 있고, 서점에서 책 읽어줄 때도 있지요.
언제나 잘 놀아주는 하루에게도 감사를!

즐거운 한 주의 시작되세요.
감사합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주말의 아빠인가요^^
    좋은 아빠신것같아요^^
  2. 학교다닐때 일어잠깐배웠는데, 한자의 벽이 너무 커서 포기 ^^;;&자상한 아빠시네요 부럽습니다 ^^
  3. 그렇네요...지금 이순간 일상을 저도 한번 생각해 보게 되네요~~ ^^
    이제곧 학교도 가고....문제풀이도 물어보고..ㅋㅋ
    제가 요즘 요것(문제풀이)때문에 고생을 쫌..ㅋㅋ

    행복한 하루 되세요~
  4. 정말 방의 북향과 남향 차이가 대단하는거 저도 절감합니다.
    저도 북향 방입니다.ㅎ
    하루하루 글쓰는일도 쉽지 않겠지만 또 즐겁게 생활하셨음해요.
    하루도 좀 큰거 같습니다.
  5. 행복한 가정의 일상을 보는것 같습니다 ^^

    하루가 자기 키보다도 더 커보이는 야구 방망이를 휘두르고 있네요~ ㅎㅎㅎ
    (들고있는게 야구빳다 맞죠?)
  6. 가족이 최고이지요.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7. 아이구 이젠 총각티(?)까지 나는 군요 많이 컸습니다 ^^
  8. 하루 어린이 오랫만이에요~~~
  9. 애들은 하루하루 참 빨리 가는거 같네요.
  10. 주말에는 아이들과 뒹구는 것이 최고죠...^^
  11. 아가가 부럽습니다..ㅜ_ㅜ
    태어나자마자 한국어, 일본어 외국어 선생님이 떡~ 하니 있으니..ㅜ_ㅜ
  12. 나중에 영어까지 가르치면 3개국어에 능통해지겠어요 ㅋㅋ
  13. 오랜만에 왔는데..

    정말 마지막으로 본 사진과 비교하면 많이 컸어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