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시원시원 헤어컷! :: 한일커플의 B(秘)급 여행

하루, 시원시원 헤어컷!

Posted by 도꾸리
2011.12.16 08:57 일본생활(08년~12년)/LIFE

하루는 1년에 2번 머리를 잘라요. 더워지기 시작하는 6월, 그리고 추워지기 시작하는 12월. 특별한 이유는 없고요. 땀도 많이 나는데 머리가 길면 불편할테니, 여름이 시작하기 전에 한 번 잘라주고요, 여름에 자란 머리를 겨울이 되기전에 한 번 정리해준답니다.




모자를 써도 삐죽삐죽 튀어나오는 머리. 헤어컷을 해야할 때가 온 것 같아요!!!




쇠뿔도 단김에 빼라고, 당일 바로 잘랐습니다!!!! 시원시원!!!!




하루도 몇 개월 간 자라버린 머리카락이 훌훌 날라가버려서 그런지, 발걸음도 사뿐사뿐!
헤어컷을 하고나니 30개월 조금 넘은 하루, 왠지 나이가 들어보인다는!!!먄~~~~~하루!!!

다음 헤어컷은 내년 6월입니다!! 빡빡머리 하루를 기대해주세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 껀완
    • 2011.12.16 09:27 신고
    하루! 많이 컸구나!
  1. 건강하게 자라주면 그게 큰 기쁨이죠
    하루가 올 겨울 씩씩하게 잘 지냈으면 합니다.^^
  2. 하루 어린이, 안녕~~
  3. 하루 귀엽네요.
    다음 6월 컷은 빡빡머리인가요? ^^
    잘 보고 갑니다.
    한 주 마무리 잘하시고,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4. 시원하게 잘랐네요.
    하루 아빠 많이 닮았어요.ㅎ
  5. 오~~ 하루가 정말 많이 컸네요....
    여전히 귀엽지만..이제 한두해 지나면 더더욱 하실게 많아 지실듯 해요..
    전 요즘 둘째 아들녀석과 같이 게임하는 재미로 살아요..ㅋㅋㅋ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6. 전문가의 손질이 느껴집니다.^^

    하루가 아주 의젖하게 성장하는 것 같습니다... 힘이 아주 세보여요..
  7. 하루가 이제는 유치원생의 포쓰가 좀 나는것 같습니다. 그새 정말 많이 컷네요~
    6개월 후엔 빡빡 밀어버리신다니 기대하고 있겠습니다 ㅋㅋㅋ
  8. 1년에 두번이면 자주 자르는 것은 아니네요.
    오랜만에 머리 다듬은 모습 시원합니다.
    하루의 커가는 모습이 나날이 달라지네요...
  9. 너무 멋있습니다.
    시원하게 잘 잘났네요 !
    • 2011.12.19 15:03
    비밀댓글입니다
  10. 요즘 웬지 빡빡 밀고 싶은 마음이 불쑥 불쑥 합니다 ㅋㅋ
  11. 우와~~~~완전 멋진 하루쿤~~~이제 하루짱이 아니네요~~!!!!
    으흐흐흐흐
    잘생겼다. ㅋㅋㅋ
    도꾸리사마랑 정말 많이 닮았는데 정말 많이 다른듯한 뭔가의 미묘함이랄까나~~~ㅋㅋㅋ
    피부톤이 달라서 그른가봐요~~~~으헤헤헤헤헤

    하루쿤 옷도 너무 멋져요~ 저렇게 남방에 조끼 가디건 입는 스타일 완전 좋아하는데...
    멋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