뱃속에 아기가 있어요 - 전철에서 유용한 일본 임산부용 팬던트

Posted by 도꾸리
2008. 11. 24. 16:14 일본생활(08년~12년)/LIFE

임신 초기인 여성이다.

아직 배가 나오지 않은 상황이라 겉으로 보기에는 임신을 했는지 안했는지 구분이 안가는 상황.

전철을 탔다.

제법 붐비는 전철 안에 임산부, 장애인, 그리고 노약자를 위한 좌석이 비어 있었다.

임신 초기를 겪어 보신 분은 아시겠지만,

오히려 임신 5~6개월 지난 후 보다 입덧도 심하고 몸 컨디션도 안 좋은 것이 사실.
 
임산부이니 당연히 자리에 앉으려 하는데, 왠지 주위 시선이 따갑게 느껴진다.

겉으로는 멀쩡한 젊은 여성이 몸이 불편한 사람을 위한 자리에 앉으려 했기 때문.

또한, 앉아 있는데 노약자분이 오셔서 계속 눈치를 준다.

급기야 젊은 사람이 자리를 양보 안 한다고 나무란다.

이럴 때 임신 초기 여성은 어떻게 해야할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임산부 팬던트를 알리는 홍보 포스터

일본 도쿄에서는 임산부가 이런 걱정을 할 필요가 없어졌다.

사진처럼 임산부임을 알리는 팬던트를 가방과 같이 눈에 잘 띄는 곳에 매달아 놓으면 되기 때문.

만원전철을 이용해보신 분은 알겠지만, 굉장히 붐빈다.

워낙 사람이 많아 자칫 잘못했다간 배 안에 있는 아기에게 큰 영향을 줄 수도 있는 상황.

물론, 임신을 하면 가급적 집에 있는 것이 좋지만,

직장 다니는 여성의 경우 별 수 없이 만원전철을 이용해야 하는 경우가 많다.

이럴 때 필요한 것이 바로 임산부 전용 팬던트.




사용자 삽입 이미지
'おなかに赤ちゃんがいます - 뱃속에 아기가 있습니다'

일본에서 임신임을 알게되면 일단 거주하고 있는 구청이나 시청에 신고를 한다.

그러면 임산부를 위한 각종 검사 할인권과 산모수첩이라는 것을 받게 되며,

이때 임산부 팬던트도 함께 받는다.

이를 가방과 같이 눈에 잘 띄는 곳에 달면,

전철 이용시 눈치 안보고 노약자석을 이용할 수 있다.
 

초기 임산부를 위해 한국에서도 이러한 팬던트 도입하는 것은 어떨까?

출산을 장려하는 것도 좋은데, 힘들게 생긴 아기 유산되지 않도록 막는 것도 중요할 것 같다.

<추가.  24일, 16:15>
임산부용 팬던트에 관련된 정책이 한국에서도 시행된 적이 있네요.
다만, 널리 홍보가 안된 것 같아요.
임산부용 팬던트 홍보 관련 홈페이지도 명함 제작 업자한테 넘어간 상황이네요.
관련 링크 알려주셔서 아래 첨부합니다.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0364259


 ♡ 포스팅이 유익 하셨다면 한일커플의 B(秘)급 여행을 구독해주세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우리나라도 저런거 했으면 좋겠네요 저두 임신초기에 입덧으로 10킬로의 살이 빠져서 앉아 있지도 못했어요 가까스로 움직여도 차는 거의 못탔죠. 만약 직장맘이라면 대중교통을 사용한다면 저런 배지가 있으면 한번이라도 눈길을 더 주고 시선이 가면서 양보를 하지 않을까요? 직장맘들도 다리가 붓고 얼마나 아프겄어요. 저런 팬던트가 있다면 누가 뭐래도 제가 먼저 일어나서 자리를 양보 할래요. 제가 겪어봐서 알죠 암요 암요~
    • 이래저래 힘드셨겠어요~
      다음에는 팬던트 사용을 적극 권장합니다~
      아자아자~
  2. 근데 도꾸리님도 이제 집에 마나님이 임산부라서 그런가 이젠 이런글도 올라오니 새삼 새생명에 관심을 더 가지시는듯 하네요 보기 좋습니다~
    마키상은 복 받으셨네요 ㅋㅋㅋ
    • ㅋㅋ
      앞으로 마나님 글이 더 늘어날 것 같습니다~
  3. 우리나라에서도 2007년에 도입 운동이 있었습니다만, 홍보 부족등의 이유로 흐지부지 되어가고 있는 것 같네요. :) 링크 답니다. :)
    • 한국에도 있어요~~
    • 2008.11.24 14:09
    얼마전 워킹맘이라는 드라마를 봤는데...
    위의 님께서 말씀하신 그 팬던트를 봉태규가 염정아한테 주는 게 나오던데요...많이는 안하지만 티비에서도 나름 홍보하고 있는거 같아요
  4. 댓글들을 살펴보니 울나라에도 있기는 하군요.

    왜 홍보가 안될까요.

    무엇보다도 약자를 배려해 주려는 이해심이 부족하기 때문인 것 같습니다.
    일본을 그리 좋아하진 않지만 요즘 도꾸리님의 포스팅을 보면서 다른 면을 보게 되면서
    배울 건 배워야 하지않나 생각합니다.
    무조건 적인 적대는 우리만 피곤할뿐인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 흐지부지 되었던 것 같아 아쉽네요~
      홍보 문제 때문인지, 아니면 적극성이 문제인지.

      좋은 정책은 널리 퍼졌으면 합니다~
  5. 이런거보면 일본이라는 나라는 참 감탄할 수 밖에 없네요..
    • 배려라는 관점에서는 여러가지 배울 점이 많은 것 같아요.
      물론 나쁜 것도 있지만~~
    • Favicon of http://image.ohmynews.com/down/images/1/betrayed_321067_1 BlogIcon
    • 2008.11.24 16:39
    국내 뱃지의 흉하고 한눈에 알아보기 어려운 추상화좀 바꾸자고 했었는데
    전혀 안듣고 그냥 밀더니 망한듯합니다.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0364259
    • 아무래도 그런 것 같습니다.
      일본은 한국에 비해 조금 빨리 도입한 것 같은데, 여전히 지속되고 있는 것 같아요.
    • 깔깔마녀
    • 2008.11.24 17:17
    윗분 말씀대로 한국에서도 시도했었는데 여러 논란 속에 사용하는 사람은 거의 없어요.
    그리고, 한국과 일본의 다른 점은 일본에서는 노인이라도 젊은이에게 자리요구를 심하게
    하는 경우를 거의 보지 못했는데 (물론, 노약자석에 잘 앉지도 않지만요.) 한국은
    아마 뱃지 달고 다녀도 진짜 임신인지 의심하며 눈치주는 분들이 많을 것 같다는 생각도
    드네요.
  6. 프랑스는 저런 팬던트는 없지만 임신 3개월 가량에 사회복지과에 등록을 해요.
    그러면 여러 보조도 나오고, 병원비,기타 검사비, 훗날 출산비용까지 무료로 쭈욱 됩니다.^^
    뭐, 노약자 좌석에 앉아야 할정도로 대중교통이 붐비는 대도시는 어떤지 모르겠지만, 저는 중규모 도시에 살아서 인지 임신내내 그냥 제차로 출퇴근해서 그런 어려움은 모르겠어요.
    다만, 슈퍼에 장보러 가서 줄은 안서고 노약자 임신부 전용계산대를 이용하긴 했어요~^^
  7. 글을 읽다보니, 부인께서 임신을 하셨군요 축하드립니다.

    저 팬던트 뒷면인가에 보시면, 이것을 가지고 있다고 해서 자리를 꼭 양보받을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라는 경고문(?)이 적혀있답니다 ^^

    저희 와이프도 임신을 해서 가방에 저걸 달고 다니지만, 아무래도 잘 눈에 띄는 것도 아니고, 앉아있는 사람에게 일부러 보이는 것도 웃기고 해서.. ^^ 그렇게 까지는 도움이 안됩니다. 정작 임신 초기에 몸을 잘 안정해야 할 때에는 겉으로 봐선 임신인지 아닌지 잘 모르기때문에 자리 양보받기가 쉽지 않죠;;;
    대신 우대석에 앉을 때는 저 팬던트가 보이게 해서 앉는 답니다. 젊은 사람이 앉아있는게 미안해서 ^^
    • Favicon of http://www.cyworld.com/happyacupuncturist BlogIcon dook
    • 2008.11.27 14:08
    괜찮은 아이디어군요. 미국에서 차량에 "baby on board(아이가 탔습니다)"란 간판을 거는걸 몇번 봤습니다. 대중교통수단보다는 차량을 주로 이용하는 미국다운 선택일지도...
  8. 사인이 꽤 귀여워 보여요~~ ㅋㅋ
    역시나 일본만의 그런 스타일이 보이는듯합니다

    오랜만에 찾아뵌거같은데... 한동안 바쁘고 해서 잘 찾아뵙지 못했네요!!
    잘 지내시죠?

    일본은 날씨가 어떤가요? 여긴 이제 뭐 거의 겨울이긴 한데
    감기조심하시고 건강하세요~~

    +
    조만간 아빠 되심을 미리 축하드려요~~~~ :)
    • Butterbee
    • 2009.02.20 11:31
    슬프지만
    우리나라에서는 노약자석이 노인좌석으로 아는 (아주 일부) 몰지각한 노인들때문에 배가 한참나온 여성분들도 눈치보고 함부로 노약자석에 안질않습니다. 자연스럽게 노약자석에 앉아있는 여성이면 뭐겠습니가? 그런데두 여전히 곱지 않은 시선과 분명히 임산부임에도 자리를 빼았아 앉는 노인분들이 있어 홍보와 함께 교육도 필요한 실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