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인의 아침식사 '쪽' 만들기~

Posted by 도꾸리
2008.01.11 08:30 한국생활(04년~08년)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다른 '일상다반사' 이야기

① 게살과 계란의 조화 - 카니타마

② 마키와 도꾸리의 미래 모습~

③ 애견과 함께 일본여행 - 검사비만 50만원

④ 2천원의 행복

----------------------------------------------------------------------


타이인이 즐겨 먹는 아침식사로는 '빠똥꼬'와 '쪽'이 있어요. 전에 '빠똥꼬'에 대해서 설명을 했으니 오늘은 '쪽'에 대해서 이야기해 보겠습니다.

엄밀히 말하자면 타이식 죽 종류에는 2가지가 있어요. 하나는 끊인 밥 종류인 '카우 똠' 이고, 다른 하나는 우리네 죽과 유사한 '쪽'이에요. '카우 똠'이나 '쪽'은 아침이나 저녁나절 길거리 노점 같은 곳에서 흔히 볼 수 있어요. 대체로 양은 냄비 통에 불린 쌀이나 멀건 쌀죽을 붓고 해산물이나 고기 완자 등을 넣고 끓이는 곳이 있다면 십중팔구 '카우 똠'이나 '쪽'을 파는 곳이랍니다.

'카우 똠'은 불린 쌀을 가지고 직접 끓여줍니다. 고명으로 해산물이나 돼지 내장 등을 넣고 끓여 주는데, 주문 전에 무엇을 넣을지 선택해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밥 속에 보이는 동물의 장기(주로 간이나 허파이지만)에 놀랄 수도 있답니다.

'쪽'의 경우 주문이 들어오면 이미 만들어져 있는 쌀죽에 반숙된 계란이나 노른자만 넣고 바로 내어줍니다. 취향에 따라 남쁠라(타이식 생선젓국)나 간장, 참기름 등을 넣어 먹으면 된답니다.

만드는 법이 비교적 간단하고 한국인의 입맛에도 잘 맞아, 이런 타이식 죽 중에서 '쪽'을 집에서 만들어 보았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돼지 고기 완자. 죽을 먹을 때 씹히는 맛을 느낄 수 있다.

우선 고기 완자를 준비합니다. 돼지고기 간 것에 파, 후추, 맛술 등을 넣고 티스푼 정도 크기의 완자를 만듭니다. '쪽'을 만들 때마다 만들기 귀찮으면, 한꺼번에 많이 만들어 냉동실에 보관하는 것도 좋아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죽에 첨가해서 먹는 양념들. 개인적으로 남쁠라와 굴소스 추천

이제 만들어진 '쪽'에 넣을 양념을 준비합니다. 굴소스, 남쁠라(태국식 생선 젓국), 참기름, 후추. 타이에서는 주로 남쁠라를 뿌려 먹어요. 약간 비릿한 젓국과 맹맹한 죽이 잘 어울린답니다. 굴소스를 뿌려 먹어도 좋아요. 향긋한 굴 향기가 입 안에 가득 퍼진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프릭키누 초절임. 그 맛에 빠진다면, 헤어나질 못할 것이다

타이에서는 '쪽'을 먹을 때 뿐만 아니라 어느 음식을 먹든지, 식초와 설탕을 적정 비율 섞고 프릭키누라 불리는 타이산 고추를 넣어 절인 것을 즐겨 먹어요. 그래서 타이 식당에 가면 고추 초절임 통이 탁자 위에 준비되어 있는 모습을 자주 볼 수 있답니다.

만드는 방법은 식초와 설탕을 1대 1 비율로 넣고(경우에 따라서는 비율이 달라지거나 남쁠라를 섞기도 한다) 끓인 후, 이 끓인 물을 프릭키누를 넣은 유리병 안에 붓고 밀봉해서 며칠 두면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프릭키누 초절임과 쪽. 든든한 아침식사


전기밥솥에 고기 완자와 쌀을 넣어 물을 붓고 끊이면 '쪽' 완성. '쪽'을 그릇에 담아 채 썰은 파를 얹고, 계란 노른자를 살짝 올리고, 취향에 따라 양념을 뿌리면 먹을 준비 끝~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타이식 '쪽'을 한국에서도 쉽게 해먹을 수 있다

타이에서 아침식사로 즐겨 먹던 '쪽'. 그 맛과 느낌은 타이식 그것과 조금은 다르지만 타이 음식에 대한 그리움을 어느 정도 날려 보낼 수 있어서 좋았답니다. 여러분도 주말에 한 번 만들어보세요~


 ♡ 포스팅이 유익 하셨다면 도꾸리의 올댓트래블을 구독해주세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음... 갈수록 음식테러가 심하시군요.. 흠흠흠..

    그나저나 입맛 없을때 먹으면 왠지 술술 넘어갈것 같은 '쪽'이군요....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 앞으로 음식 테러는 지속됩니다~
      아자아자~
      ㅋㅋㅋ

      성주님도 좋은 하루되세요~
  2. 쪽 이거 정말 맛있는데요...
    제 태국인 친구집에 가도 항상 쪽을 내놓곤합니다..
    정말 음식에 테러가 심각하십니다..^^
    • 파팜님 좋아하시군요~
      태국에서 아침마다 먹던 쪽이 그립다는~
      아웅~
      쪽 먹고파~~
  3. 이정도면 정말 테러수준이십니다. -_ㅜ
    흙 ㅋ 맛나보여요 +_+
    • 저의 테러가 어떠신지용~~
      우하하하~

      SUBIT님도 어여 음식 테러를 보여주세용~
      아자아자~
  4. 태국을 갔었는데 태국 음식은 기억에 남는게 없네요...
    나중에 가게 되면 꼭 먹어보고 싶네요...^^
    • 한동안 저는 태국에 살아서 나름대로 태국 음식에 대한 애착을 가지고 있어요. 비퍼플님도 언제 다양한 태국 음식을 접할 기회가 생기시길 기원합니다~

      좋은 주말되세요~
  5. 안녕하세요. 댓글 보고 놀러왔는데 제 관심사인 태국 주제가 많네요.

    쪽 참 맛있죠. 잘 못 먹으면 입 댈수가 있죠. 예전에 쪽 먹다가 입 댈 뻔 한 경험이 있었거은요,.

    쪽 먹으면 파워가 좋데요... ^^*

    즐거운 시간되세요.
    • 파워가 좋아지니 제가 꼭 먹어야 할듯~
      어째 요새 부실해져서...
      ㅋㅋㅋ

      모피우스님 자주 놀러오시구요~
      저도 자주 찾아뵐께요~
      좋은하루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