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약 처방전 보고 박장대소한 이유!

Posted by 도꾸리
2010.05.05 08:57 일본생활(08년~12년)/LIFE

5월들어 날씨가 많이 풀렸다. 한낮에는 반팔 입고 다녀도 될 정도. 4월 달에는 일본에서도 유례를 찾아보기 힘들 정도로 기상 변화가 극심했다. 낮기온이 20도를 넘었다가, 다음날 최고기온이 10도 미만인 날이 계속 반복되었던 4월. 덕분에 하루는 4월 내내 감기를 달고 살아야했다.

<관련글>
- 민들레로 커피 만들어? 카페인 없는 탄포포코히
- 미역국 없는 일본 산부인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은 일본 약국에서 받은 약 설명서. 약을 받는 시스템은 한국과 비슷해, 의사가 발행해준 처방전을 가지고 약국에서 약을 받는다.

약국에서 받은 약 설명서에는 다양한 내용이 적혀 있었다. 약을 먹는 방법은 물론, 조제된 약이 해당 병에 어떤 작용을 하는지, 부작용은 없는지, 그리고 약을 취급할 때 주의할 사항 등이 적혀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루가 받은 처방전을 보다가 재밌는 것을 발견했다. 부작용 내용이 지금 상황과 너무 딱 들어맞았기 때문. 주요 부작용으로 적혀 있던 것은 바로, 졸음(眠気)과 과식(食欲が増す)이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유아식은 하루가 한 살이 된 4월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하루가 다니고 있는 보육원에서 유아식을 먹기 때문에, 집에서도 유아식을 만들어 주고 있다.

하루 밥 양이 최근들어 늘었다. 보육원 선생님이 하루가 많이 먹는다면 3살 이상의 일반 원생과 비슷한 양을 주는 것이 어떻겠냐고 문의했을 정도. 사진에는 안 나왔지만, 이렇게 밥을 먹고 분유를 100~160ml 정도 마신다. 그리고 2시간에 한 번씩 간식 먹고, 스포이드로 물 주고. 먹는 양이 엄청 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아무곳에서나 잔다. 잠깐 바람쐬러 나온 산책길에서도 자고, 쇼핑센터로 이동중 차안에서도 잔다. 처음에는 별로 이상하게 생각하지 않았는데, 약 설명서를 보고서야 이해할 수 있었다.

설명서를 보고 약 부작용이 과식과 졸음이어서 얼마나 웃었는지 모른다. 사실, 아이를 키우는 입장에서 아이가 많이 먹고 많이 자면 그만큼 좋은 것이 없게 느껴진다. 그런데, 최근들어 잘 먹고 잘 자는 것이 다 약 부작용이라니... 어찌나 어이 없던지 아내와 함께 박장대소했다.

4월 내내 감기를 달고 산 하루, 식욕도 왕성해지고 잠도 많이 자서 좋아했는데, 결과적으로 약의 부작용이었던 것 같다. 5월 한 달은 감기 없이 보냈으면 좋겠다.

<관련글>
- 남녀혼탕 만족도는 얼마? 혼욕에 대한 일본 앙케이트 조사!
- 파르페, 돈까스를 먹는 색다른 방법!
- 일본, 살빠지는 사탕 인기!
- 일본, 고래고기 어떻게 먹을까 ?
- 톤코츠라멘의 명가, 큐슈 장가라라멘 하라주쿠점
- 일본 리얼돌, 연인 자리를 꿰차다!
- 일본인 선정 한국선물 베스트 10!
신고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번 부작용은 왠지 좋은 부작용처럼 느껴지기도 합니다 ㅎㅎ
  2. 잠자는 모습이 참 귀엽군요^,.^
  3. 저런 부작용은 정말 괜찮은? 부작용인데요?^^
  4. 食欲が増(ま)す、食欲を増(ふ)やす
  5. 감기약은 정말 졸음이 많이 오지요.
    아기가 졸음에 과식이 부작용이라면....
    그건 부작용 같지가 않은데요?
  6. 하루가 시름시름거리는군요. 아픈거 싹 가시면 금방 훌쩍 커보인답니다.

    집 주소 알려주세요. 세팍타크로 볼 보내들릴게요. 그럼 연락기다리게요.
  7. 하루가 통통하게 살이 졌어요. 넘 귀엽습니다. "건강하게 자라라.. 하루야..넌 아빠 엄마의 보배란다..^^"
  8. 부작용이지만 어쩐지 괜찮다고도 생각드네요.
    좋은 하루 되세요.
    • YUHO
    • 2010.05.05 21:44 신고
    안녕하세요. 도꾸리님.

    덕분에 일본에 관해서 많이 배울 수 있어서 감사합니다.

    저는 5월 1일부터 5일까지 사이타마에 잘 다녀왔습니다.

    이번에 장인, 장모 되실 어르신들께 결혼승낙받고 귀국하는 이 기분을 아시죠?ㅋㅋㅋ

    앞으로도 좋은 소식 많이 알려주세요.

    감사합니다.
    • 오~~~
      추카드려요~~
      저희는 초반에 반대가 있었는데~
      유호님은 스무드한걸요~
      부럽습니다~~~
    • 바나나
    • 2010.05.05 22:32 신고
    하하하하하~! 순간 저도 웃음이 나왔네요~!
    부작용이라고는 하지만,
    아기가 잘 먹고 잘 자는 것이, 말씀하신 것처럼
    그 이상 좋은게 없지 않나~ 싶습니다^^

    마지막 하루 사진, 밖인데도 무지 편히, 그리고 곤히 잠들어 있네요~
    아구 무지 귀엽습니다 :)

    부디 5월 한달은 아니, 항상 하루가 건강하길 바랄게요~!
    • 하루 감기가 떨어지지 않네요~~
      에휴..
      어여 괜찮아져야 할텐데..
      큰일이에요`~
  9. 약 부작용이 과식과 졸음 이군요.;;;;
  10. 부작용이... 묘하네요? ^^
    딱히 부작용이라 하기도 힘들겠습니다 ㅎㅎ
  11. 일본 문화에 관심이 많은데...^^
    믾은 도움이 받고 있어요^^ ㅋㅋ
    즐거운 하루 되시고요! 오늘도 파이팅^^
  12. 부작용이라기 보단
    그냥 보통 아기(?)의 평범한 일상인데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