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가(歸家), 집밥에 대한 그리움

Posted by 도꾸리
2010.08.28 10:25 여행/2010 도쿠시마

4박 5일간의 시고쿠여행을 마치고 어제 돌아왔습니다. 시고쿠의 도쿠시마와 가가와현의 명성을 새삼 확인할 수 있었던 멋진 기회였던 것 같아요. 인심 좋고 볼 것 많았던 시고쿠여행, 역시, 도쿄나 오사카여행과는 완전히 다른 느낌이더군요. 앞으로 블로그를 통해 도쿠시마현과 가가와현에서 받았던 솔직담백한 느낌을 전하도록 할께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은 아침에 아내가 차려준 밥상이에요. 정확히 말하자면, 내가 없는 동안 하루 돌보기 위해 내려온 장모님이 처가로 돌아가시기 전에 만들어 놓았던 밑반찬을 아내가 내놓은 것. 머, 말이 그렇다는 것이고, 집밥이 그리운 놈에게 누가 만든 것이 중요하겠습니까.

여행중 호텔이나 료칸에서 즐긴 맛있는 식사도 물론 좋았지만, 귀가해서 아내가 차려준 밥 먹어보는 것도 좋네요. 소박하고, 특히나 사랑이 담긴 먹거리를 눈앞에 놓고보니, 왠지 눈물이 왈칵 나오는 기분이더군요. 역시나, 오랜만의 귀가, 아니 심미적인 거리가 길었다고 해야하나요? 어쨋든 이번 시코쿠여행, 가족애를 확인할 수 있었던 좋은 기회였던 것 같아요.

앞으로 시코쿠 도쿠시마현과 가가와현 이야기, 자주 들려드리도록 할께요.

즐거운 주말되세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한자를 못 봤으면 귀신집으로 읽을뻔 했습니다..^^
    • 비비
    • 2010.08.28 10:38
    ・・頑張ってください!
  2. 여행이 아무리 즐거워도 역시 집과 집밥이 최고죠~ ㅎㅎ
    • 곰돌이
    • 2010.08.28 13:03
    도꾸리님께서 시코쿠 여행 가신다고 했을 때...


    " 하루는 누가 돌보나? "

    하는 걱정이 들었는데....

    역시 장모님께서 오셨군요 ^^;;


    집에서 받은 밥상....

    그냥 보기에도 맛있어 보입니다 ^^*
    • 장모님과 장인어른 덕분에
      멋진 시코쿠여행 할 수 있었던 것 같아요~~~
      교통비만 장난 아니셨을텐데...
      조금 미안한 마음이...에휴,,,
  3. 도꾸리사마~~!!!! 헤헤 저 그라미예요~!!! 윤사마~~~^^
    어제는 짐 정리하고 뻗어버리고..이제서야 정신차리고 컴터 앞에 앉아있습니당~~^^
    맛있는 집밥을 드셨군요~^^
    저는 엄마가 바쁘신 관계로~!
    마중 나와준 동생님과 인천공항의 한식당에서 김치찌개 먹고 들어갔어요~^^;;
    그럼 건강히 잘 지내시고~~~~~ 도꾸리사마의 포스팅 구경하러 완전 자주 놀러올께요~^^

    그럼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하루짱과도 즐거운 하루~~~~^^
  4. 그럼요. 집밥이 최고죠.~~
    그나저나 시코쿠 이야기 기대 만빵입니다. ^^
    • 지음
    • 2010.08.28 17:34
    집밥.... 부럽습니다. 저도 오늘 몇주만에 집에 가는데.. 어머님이 해주신밥.. 배터지게 먹고 와야겠어요.
    여행기도 잘 봤습니다~~
    • 언제나 방문 감사드려요~
      저도 장모님이 해주신 밥도 좋은데, 역시 어머님이 해주신 밥이 먹고싶어요~~~
  5. 그럼요. 집밥이 최고이지요.ㅎㅎ
    즐거운 주말 되세요.
  6. 집에 오면 다시 또 떠나고 싶지 않나요..ㅎ.ㅎ
  7. 김치는 장모님이 담그신건가요~아내분이 담그신건가요?
    ^^
  8. 집을 떠나봐야 집의 소중함을 안다죠 ^^
    집밥이 최고에요~
    • 바나나
    • 2010.08.29 17:34
    역시 집밥이 최고이죠 :D 단연 김치가 눈에 가장 먼저 들어옵니다~.
    직접 담그신 것이라니, 왠지 사진 속의 김치는, 아직 익지 않은 것 같네요~.
    김치 맞은 편, 붉은그릇에 담긴 음식이 무엇인지 한참을 보았는데도, 잘 모르겠네요~.헤헤

    그럼 푹 쉬세요 도꾸리님 :D
    • 김치랑 같은 접시에 담긴 것 말씀하시는 것이죠?
      마요네즈에 스다치라고 라임 엑기스를 넣은 접시에요~
      스다치는 도쿠시마 특산~~
      돌아와서 바로 함 먹어봤죠~~~
    • 아, 지금 보니 붉은 접시가 따로 있군요.
      해당음식은 호박,감자,양배추, 홍당무 등의 갖은 야채에 돼지고기와 곤약을 넣고 삶아, 여기에 된장으로 맛을 낸 음식이에요~~ 이름은 곤야쿠야사이부타니코미 정도 될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