셔츠 3벌에 단돈 8천원 - 부러운 일본의 중고문화!

Posted by 도꾸리
2008. 8. 7. 08:46 일본생활(08년~12년)/쇼핑

개인적으로 일본의 리사이클 문화가 상당히 부럽더군요. 지역별로 중고 전문숍이 있고, 단순히 고물상 수준에서 벗어나 상당히 고가의 물건도 판매가 되더군요.

예전에 아내와 도쿄에 일 때문에 3달 정도 머물렀을 때, 주말이면 꼭 가는 곳이 있었어요. 바로 중고장터인 프리마켓(flea market). 도쿄내 벼룩시장 돌아다닌 곳만 얼추 10여 곳 정도. 구경하는 재미도 쏠쏠하지만, 무엇보다 저렴한 물건을 살 수 있다는 기쁨에 자주 가게 되었다는.

프리마켓 이외에 의류, 서적, CD, 가정용품 등 다양한 물건을 취급하는 전문 리사이클숍이 곳곳에 있어요. 파는 제품 대부분  상태가 양호해서 저희도 많이 이용한답니다.

7월 중순에 아내와 함께 우에노에서 중고 의류전문점 wego를 갔었죠. 우에노 요도바시에 카메라 렌즈 구입하러 갔다가 겸사겸사 함께 방문 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wego는 도쿄 시내에 여러 점포를 가지고 있어요. 특히 시부야, 다이칸야마, 시모키타자와 등 도쿄 패션 스팟이라 불릴 수 있는 곳에서도 쉽게 점포를 찾을 수 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방문 당시에는 한참 세일행사 중이더군요. 중고 의류라 원래 저렴한 편인데, 세일을 해서 더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었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브랜드 의류에서부터 보세 상품까지 종류가 다양했어요. 랄프로렌 상품은 3~4천엔 정도면 구입할 수 있었고, 기타 브랜드 제품은 2~3천엔 정도였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양한 패션 용품도 판매하고 있는 wego. 모자, 선글라스, 시계, 벨트, 팬던트, 가방, 신발 등 다양한 제품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곳에서 구입한 제품. 셔츠 3벌에 790엔. 원래 셔츠 1벌에 390엔, 2벌에 780엔인데 3벌 구입시에는 무조건 790엔. 이 엄청난 가격에 정신없이 옷을 골랐던 나. 물론 한정 세일이라 원하는 물건이 없을 수도 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3벌에 790엔 주고 구입한 바로 그 셔츠. 가격이 워낙 저렴해서 입어보고 괜찮다 싶으면 무조건 가져왔네요. 가격이 저렴하면 입어보지 못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곳에서는 매장안에서 입어 볼 수 있었네요.

일본 여행을 계획중인 여행자라면 일정에 이런 중고 전문점을 넣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 자신이 원하는 제품을 값싸게 구입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듯 합니다.


 ♡ 포스팅이 유익 하셨다면 한일커플의 B(秘)급 여행을 구독해주세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일본 중고품시장 물건관리 참 잘하죠~
    저도 책이나, CD, 카메라렌즈등등은 허벌나게 이용을...^^);;;

    ...그런데 티세벌에 790엔이면...너무 싸내요 --);; 책3권보다 싼게 아닐런지;;;
    • 한국에서도 북오프가 오픈했다가,
      한국인의 정서(?)에 안 맞았는지
      일본만큼 영업이 잘 안된다는 이야기를 들었어요...

      정말 이런 중고 문화가 어여 정착되었으면 합니다.
    • inJURa
    • 2008.08.07 10:08
    갠적으로
    잘고른 중고상품 열 신상 안부럽다 생각을 하고는 있지만...
    싸긴한듯 한데...
    디잔은 포기구나 ㅋㅋ
    이늠 완전 아자쒸 스탈이닷
    • 우리 나이가 아자씨 소리 들을 때잖여~
      글고 입어보면 괜찮다니깐~
      우히히~
  2. 음.. 괜찮은데요??? 우리나라도 동대문 쪽에 있긴한데..ㅋㅋㅋ
    • ㅋㅋ
      여기는 프랜차이즈 형태로 운영되고 있답니다~
  3. 정말 싸네요 ' _ ' 군대다녀와서 일본가면 꼭 가봐야게써요 -
    • 깔깔마녀
    • 2008.08.07 15:18
    오~ 티셔츠 아래에 있는 쪼리들이 눈에 확 들어오네요.
    전 쪼리 마니아. 한번 들러봐야 겠어요.
    • 쪼리 좋져~
      하지만, 전 크록스 만난 이후로 다른 신발 못 신고 있다는... 크록스의 편안함~ 경험해보세용~~
    • 2008.08.07 17:04
    비밀댓글입니다
  4. 좋아요~ 좋아!!
    이런데서 3개 열심히 고르고 싶어요!!
    • 왠지 바람처럼 님은 저랑 취향이 비슷할 것 같은 느낌이~~
      좋습니다~
    • 2008.08.08 01:34
    동대문 가면 중고아닌 신품이 1000원 2000원 3000원 짜리 옷도 많습니다.
    바지도 만원이면 떡을 치고(욕은 아니죠?)
    그런데 정말로 중고가 아닐까 생각하지만
    중고똑같이 모은것이 인건비 더들겠죠
      • 떡은 치셨어요!!
      • 2008.08.08 07:48
      비교할껄해라~
      1,2천원 동대문 보세랑 일본 브랜드랑 비교하니?
      어이가 없다~
    • 오~~
      워워~~
  5. 저도 저번에 도쿄갔었을때 하라주쿠에 있는 어느 중고 옷가게를 가봤었는데요..
    같이 갔던 사촌누나는 열심히 옷을 고르고있었는데..
    저는 누나 옆에서 "헉..누가 입었던걸 어떻게 입어!!" 막 이러고있었다는..ㅋㅋ;;
    중고 씨디나 책은 몰라도 옷은 아무리 세탁했다하더라도 좀...-_-;;
    • 여기 중고옷 관리 엄격한 편이에요.
      수거한 옷 단지 세탁을 하는 것이 아니라,
      거의 소독 수준이랍니다~
      믿고 입으셔도 좋을듯 합니다~
  6. 흔히 사람들 보면... 중고옷이라하면..막 한번 남이 입던옷을 입는거라 좀 찜찜해하는 사람들 많자나요..

    그래도 싸고 거의 새거같고 위생상태 좋으면 별로 개의치 않을거같아요~~~
    • 일본의 경우 특히 더한것 같아요.
      프리마켓이라면 모를까, 점포에서 파는 중고옷은 새것과 별반 차이가 없을 정도.
      그래서 전 이래저래 많이 이용한답니다~~
  7. 한국과 일본의 차이라고 봐도 될런지요?
    오히려 (경제규모로) 더 잘사는 일본이 더 알뜰하고 검소하게 생활한다는 생각이 많이 듭니다.
    한국도..새것이 좋다거나..명품이 최고라는 인식의 문화가 달라졌으면 해요.
    • 일본에서 생활하면서 느낀건데...
      여기는 검소해질수 밖에 없는 구조인것 같아요.
      워낙 물가가 비싼편이라, 안 아끼고서는 살아가기가 조금 버거운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