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 주전부리 여행3 - 일본 츠키미우동과 카레우동

Posted by 도꾸리
2007.12.18 14:11 일본생활(08년~12년)/FOOD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동은 도쿄에서 그래도 쉽게 접할 수 있는 음식이다.

저렴하고 어딜가나 쉽게 식당을 찾을 수 있기 때문에

출출할 때에 자주 이용하곤 했었네요.


도쿄에서는 한국과 다른 우동을 한 번 먹어보세요~

너구리우동(타누키, 튀김가루를 얹은)이나 유부우동(키츠네)은 한국에서도 많이 먹을 수 있으니 말이죠.

우선 국물 맛 하나는 어딜가나 맛나더군요.

우동전문점은 말할 것도 없고 길거리 다치구이(스탠딩 식당)에서 먹는 우동 맛도 좋아요.

전 개인적으로 저렴한 다치구이를 선호하는 편.

삶은 우동 면발을 살짝 데친후에 말아주는 그 우동 맛이란~~

특히나 추운 날씨 호호 불어가며 먹던 정경이 아직도 눈에 선하다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쿄에서는 츠키미(계란)우동과 카레우동을 먹어보세요.

츠키미 우동은 가케우동(국물만 말아주고 고명이 없는)에 날계란을 얹어주는 우동.

날계란을 뜨거운 국물에 휘휘 저으며 먹는 맛이 끝내주죠.

카레우동은 언뜻보면 카레와 우동과의 만남이 부조화(우리는 카레는 밥 비벼먹는 용도라고 생각하니까~)처럼

보이지만 우동 국물과 섞인 카레도 맛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약간 매콤한 것을 원하신다면 시치미를 뿌려 먹는 것도 요령~

자~ 일본 우동의 세계로 빠져 봅시다요~~

 ♡
포스팅이 유익 하셨다면 도꾸리의 올댓트래블을 구독해주세요->

도꾸리가 쓴 상해 여행 가이드북
도쿄(올 댓 트래블 01) 상세보기
김동운 지음 | 위캔북스 펴냄
우리가 목말랐던 여행의 모든 것, All That Travel 자유여행을 즐기는 여행자를 위한 가이드북『All That Travel』시리즈. 최적의 여행지를 좀 더 편하고 자유롭게 여행하고자 하는 개성 강한 여행자들의 욕구를 충족시켜 주는 새로운 여행서이다. 한국인들이 많이 찾던 여행지 외에도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아서 여행자의 발길이 적었던 여러 명소들을 소개하고 있으며, 단순한 관광이 아닌 여행지에서의 즐길 거리, 문화체험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날계란 넣어서 먹는건... 전에 집에서 생생우동 끓여 먹을때 시도를 한번 해보았더랬죠. 먹을만 하던데. 카레는 색다르군요. 먹어보고 싶어요!
    • 카레우동 의외로 맛있어요.
      카레의 둔탁함 때문에 처음에는 꺼려지는데,
      막상 먹어보면 시원한 우동국물과 잘 어울리더군요~
      전 집에서도 자주 해먹는답니다~
      도전도전~~
    • make'emsimple
    • 2007.12.22 03:52
    저에게 일본음식은 거부할 수 없도록 매혹적이지요^^
    특히나 우동의 맛!
    추억에 잠기게 하네요:D
    • 우동의 세계에 빠져빠져(박경림버전)
      전 헤어나오지 못하고 있어요.
      정확히 말하자면, 얼마전까지 하루 한끼는 우동을~
      ㅋㅋㅋ

      좋은 하루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