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징시루, 상하이 브랜드 쇼핑의 메카!

Posted by 도꾸리
2008.12.29 13:48 여행/2008 상해

난징시루는 난징똥루 보행가와 더불어 상하이 최고의 쇼핑가를 이루고 있는 곳. 2호선 정안사静安寺역에서부터 다음 역인 난징시루南京西路역까지 약 1.5km 거리에 대형 백화점만 5~6곳이 몰려 있을 정도다. 백화점 내에는 한국에서도 보기 힘든 해외 유명 브랜드도 간혹 보이는데, 특히 플라자 66에 들어서면 완전 별천지에 온 듯한 느낌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난징똥루 보행가와 차이점을 들면, 우선 현대식 건물이 많다는 것을 들 수 있다.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점포 보다는 현대적인 마천루 빌딩이 난징시루에 더 많다. 브랜드에 중점을 둔 쇼핑이라면 난징시루를 적극 추천한다. 한국인에게 특히 유명한 브랜드 ZARA의 상하이 1호점이 들어선 곳도 바로 난징시루.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명품족들을 위해 난징시루에서 가야할 곳 한 곳만 뽑는다면 무조건 플라자 66(Plaza 66)다. 명실상부한 상하이 최고의 쇼핑센터. 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이 66층 건물로 저층부에 최고급 백화점이 들어서 있으며, 고층부는 오피스로 사용되고 있다. 헤르메스Hermes, 카르티에Cartier, 디오르Dior,에스카다Escada, 베르사체Versace 등 입점해 있는 브랜드를 봐도 다른 백화점과 격이 틀리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나라  갤러리아 명품관 정도 생각하면 될 듯. 화려하게 장식된 백화점 내부를 걷고 있는 현지인의 옷차림에서도 범상치않음을 느낄 수 있다. 샌달에 반바지 차림으로 들어가기에 조금 부담스러운 곳.


사용자 삽입 이미지
플라자 66 이외에도 쇼핑족을 만족시킬 만한 곳이 난징시루에는 여러 곳 있다. 일본의 소고백화점과 중국의 합작으로 세워진 구광백화점久光百货. 이곳에는 아시아 최대 크기 버버리 매장, 티파니 상하이 본점, 토마스 핑크 아시아 본점 등이 입점해 있다. 산시베이루陕西北路를 사이에 두고 플라자 66과 마주보고 있는 시틱스퀘어CITIC SQUARE에서는 발리BALLY, 겐조KENZO, 막스마라MaxMara, 비비안탐VIVIENNE TAM 등의 브랜드를 만날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한, 일본 이세탄 백화점이 투자한 매룡진광장梅龙镇广场에서는 지방시Givenchy, 코치 COACH 등의 브랜드와 함께 시세이도,DHC 등의 일본 브랜드도 볼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난징시루에서는 다양한 먹거리도 즐길 수 있어요. 일본 회전스시 전문점인 사카에스시荣寿司에서는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스시를 맛볼 수 있다. 상하이에서 비교적 쉽게 볼 수 있는 프랜차이즈 음식점인 삐펑탕避风塘은 중국 음식 좋아하는 여행자에게 강추. 음식은 무조건 배불리 먹어야 한다는 믿음이 강한 여행자에게는 골든재규어金钱豹와 브라질 스테이크 하우스巴犀烧烤屋를 추천한다. 골든재규어는 가격은 조금 비싸지만 세계 각지의 음식을 부페식으로 즐길 수 있어 좋다. 브라질 스테이크 하우스는 바베큐 부페 전문점이며, 샐러드와 몇 가지 브라질 음식도 맛볼 수 있다. 또한, 웰빙 샤브샤브를 표방한 대만 훠궈 전문점 건강자健康煮, 스테이크를 주문하면 샐러드 바가 무료인 불파이터斗牛士, 그리고 마카오 에그 타르트 전문점인 릴리안 케익숍 등이 이곳 난징시루에 있다. 이밖에 서민적인 먹거리를 원한다면 오강로 먹자골목吴江路步行街에 가보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난징시루에서 볼거리에 대한 만족을 얻기가 쉽지 않다. 정안공원静安公园이나 정안사静安寺가 있지만, 상하이 다른 곳에 비해 관광지로서의 상징성도 낮고 볼거리도 별로 없다. 이런 난징시루에서 그나마 볼만한 것을 꼽으라면 바로 운봉극장云峰剧院이다. 1500석 규모의 서커스 전용 극장으로, 상하이 엔터테인먼트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서커스의 묘미를 즐길 수 있는 곳. 이 밖에 역사에 관심이 많은 여행자라면 모택동고거毛泽东故居를 방문하는 것도 좋을 것 같다. 모택동의 짧은 상하이 생활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곳으로 스쿠먼 양식의 2층 집에 당시 생활상을 알아볼 수 있는 유물과 모택동의 활동상을 엿볼 수 있는 자료 등이 마련되어 있다.

 ♡ 포스팅이 유익 하셨다면 한일커플의 B(秘)급 여행을 구독해주세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건물 내부의 규모가 상당하네요.
    역시 중국은 뭐든지 대규모인거 같습니다. ^^
    • 뭐든지 큰 것이 장땡이라고 생각하는 것 같아요~
      그 규모자체가... 우리랑 너무 틀린 나라 중국
  2. 어감의 씹는 맛이 특이한 곳입니다 ㅋ ~
    ..
    중국은 용모양이 자주 등장하는데 반해 일본에선 용모양을 보기 힘들더군요
    • 황제의 상징을 아무렇게나 방치하는 나라이기도 한 중국~
      벌받을지도~~
      ㅋㅋ
  3. 아 케밥인줄 알았습니다. 중간에 고기들..
    요즘 케밥이 미칠듯이 땡겨서 죽겠네요.ㅎㅎ
    집에서 만들어 먹던지 해야지..ㅋ

    09년에도 멋진 블로깅해주세요~^^
    • 브라질 바베큐에요~
      한국에도 이빠네바라는 곳 가봤는데...
      가격이 조금 비싼 편이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