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궁화 핀 여름, 그리고 하루 산책!

Posted by 도꾸리
2010.08.08 07:00 일본생활(08년~12년)/LIFE

평일에는 보육원에 가기 때문에 산책할 시간이 거의 없다. 그래서 주말이면 가급적 하루와 쿠로(애견)을 데리고 집 주변 산책을 한다. 물론, 햇님이 강렬한 오후에는 집에서 쉬고, 아침 먹기 전 이른 아침에 하는 경우가 많다. 살랑거리는 아침 공기가 살갗에 스치는 느낌도 좋고, 돌아오는 길에 맥도날드에서 마시는 커피향도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언제부터인가 집 주변에 무궁화가 만발이다. 하루도 이를 아는지, 무궁화를 지날 때면, 어김없이 손가락으로 가리키곤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친구에게서 선물로 받은 옷을 입히고 산책을 나왔다. 아침 식사전 제법 이른 시간임에도 불구하고, 덥다. 유모차에 누운 하루, 불편한지 계속 몸을 움직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내와 쿠로. 언제나 내 카메라가 하루를 향하고 있다. 그래서 아내와 쿠로가 있다는 것을 깜빡 잊는 경우가 많다. 사진으로나마 확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벙거지 모자도 씌웠다. 예전 일본 드라마 결혼못하는 남자에서 아베히로시가 벙거지 모자 때문에 고민하는 장면이 있었다. 나도 하루에게 이 벙거지 모자를 씌울때면, 언제나 비슷한 고민을 한다. 왜, 머리가 이렇게 크냐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 나이 36, 갈수록 늘어나는 흰머리에 고민이 많다. 그래도 하루랑 노는 시간이 가장 재밌다. 마음은 어린이. 그런데, 전날 무얼 먹었는데, 얼굴이 왜 붕어빵이냐고. 이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집 주변에 밭이 제법 많다. 주로, 자급자족 좋아하는 할아버지, 할머니 부대의 활동 근거지다. 언젠가 나도 이 무리에 들어가는 것이 꿈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유모차를 끌고 다닌 건 나인데, 피곤한건 하루다. 하기사, 난 하루 환한 웃음만 봐도 피로가 말끔히 사라진다. 신기할세.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아드님이 정말 많이 컸네요..ㅎ
    근데.....정말 붕어빵이네요...길잃을 염려 없어 좋겠어요..ㅎ
  2. ㅎㅎ 귀여워라.
    그곳에도 무궁화가 핀다는 사실이 놀랍네요.
    왠지 일본에는 자라지 못할 것 같은 느낌인데요.
    무궁화가 꿋꿋하게 자라듯 일본 생활 재밌고 힘차게 이어가세요. ^^
  3. 정말 부자가 닮았네요~ ㅋ

    가족의 단란한 모습 보기가 너무 좋아요...

    너무 부럽다는....ㅠ.ㅠ
  4. 와, 이젠 하루랑 손잡고 산책해도 되겠습니다 ^^
  5. 아이가 참 귀엽군요. 무궁화가 그곳에도 있었네요.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휴일 되세요.
  6. 아이와 아빠의 산책이 너무 즐거워 보입니다.
    아이가 귀엽고 멋지네요
  7. 꺄 넘보기좋은 부자네요(^_^)☆그래도 아내분도 잘챙겨주세요(T ^ T)ㅋ
    • orangeblue
    • 2010.08.08 20:26
    하루 얼굴은 계속 바뀌는데, 아빠 얼굴은 전부 그대로여서 넘 웃겨요ㅋㅋ^^
    요즘 동경이 35도라네요;;;
    그래도 7월 중순쯤까지는 너~~~~무 습하더니
    요즘은 그냥 햇살이 따가운 정도라서
    빨래도 잘 마르고..뭐 괜찮네요~~^^*
  8. 아 요즘은 외출하기엔 너무 더워요... 오늘 밖에 나갔다가 완전 땀 한바가지 흘렸네요.
  9. 너무 보기 좋은 가족이네요. 하루 너무 귀엽습니다.^^ 강쥐도 귀엽고 와이프분도 아리따우시고. 부럽
    • GlobalTJ
    • 2010.08.09 08:16
    잔잔한 일본 골목 분위기가 전해져 오는 거 같습니다.

    아이가 아빠를 많이 닮은 것 같아요 ㅎㅎㅎ
    • 바나나
    • 2010.08.09 09:32
    와 도꾸리님 모습 등장_ 두둥! :D
    도꿀님과 하루의 얼굴이 정말 붕어빵처럼 닮았다는 생각이듭니다..^^
    사진에서 느껴지는 햇살이 오전의 햇살임이 왠지 느껴지는 것 같네요~
    벙거지모자 쓴 하루, 너무 귀여운 것 같아요 ㅜㅜㅋㅋ

    일주일의 시작인 월요일입니다.
    저는 봉사활동 나가요 :D
    그럼 오늘도 행복한 하루되세요~
  10. 하루 정말 많이 컸네요. 너무 이쁘게 생겼어요 ^^
    매일매일이 즐거우실것 같습니다. 행복이 묻어나는 포스팅 잘 봤어요~
    • 곰돌이
    • 2010.08.09 11:39
    오늘도, 예쁘고 구여운 하루의 모습 잘 보았습니다.^^*


    더불어 아직까지 배가 나오지 않은, 도꾸리님의 몸매도 오랫만에 보았네요 ^^;;





    하루야~~~

    네 머리가 큰 이유는....


    네가 누굴 닮아서란다 ㅜㅜ


    누구냐면....

    윗글에, 하루 다음으로 사진에 많이 등장하신 분이란다 ^^;;
    • MiHo
    • 2010.08.09 11:59
    하루도 너무 귀엽고, 잘생겼어요. 애기인데도 잘 생겼다는 말이 어울리는것 같아요 ^^ 그리고 도꾸리님도 웃으실때 인상이 너무 좋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