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실에서 읽는 공포휴지? 스즈키 코지의 '드롭'

Posted by 도꾸리
2009. 7. 23. 08:29 일본생활(08년~12년)/문화

스즈키 코지의 공포소설 '링'을 극장에서 봤던 기억이 아직도 생생하다. 무더운 여름이었다고 기억하는데 극장 안을 가득 매운 커플들 사이에서 혼자서 봤다. 영화의 내용도 물론 무서웠지만, 나를 더욱 무섭게 했던 것은 무서운 장면이 나올 때마다 펼치는 주변 커플들의 반응. 어찌나 그리 애정행각을 벌이는지, 영화 보는 내내 영화보다 더 닭살이 돋았던 기억이 난다.

영화 '링'의 영향 때문인지 한동안 여름철만 되면 그저그런 공포영화가 극장가에 걸리곤했다. 얼마나 무서울지 체험이라도 하려는듯, 그렇게 몇 편의 영화를 봤지만 만족스런 공포감을 느끼지 못해 아쉬워했던 걸로 기억한다. 물론 커플들의 닭살은 여전히 나에게 공포감(?)을 주기에 충분했다.

그 링의 주인공 스즈키 코지가 돌아왔다. 물론 공포소설로 말이다. 다만 책으로 사용된 소재가 조금 특이하다. 화장지 위에 쓰여진 공포소설, 오늘은 바로 이 이야기를 하고자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타이틀이 거창하다. '화장실에서 읽는 체감공포 드롭(トイレで読む体感ホラー ドロップ)'. 최근 일본에서 유행하는 에코열풍 때문인지 100% 재생지를 사용, 규격은 114mmX2매X30m으로 일반 화장지와 별반 다르지 않다.  가격은 210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한된 공간 속에서 물이 주는 이미지가 공포감을 극대화시킬 수 있다고 말하는 스즈키코지. 이를 반영이라도 하는 듯, 활자는 파란색을 사용했고, 소설의 내용은 제한된 공간 속에서 인간이 느끼는 망상을 주제로 하고 있다.

변을 보는 짧은 시간에 읽을 수 있도록 이야기가 토막토막 나누어져 있다. 변을 보고 읽은 휴지로 쓰윽 닦는 재미도 남다를 것 같다.

아내가 '호러소설'의 '호'자만 나와도 기겁하기 때문에 화장실에 가져다 놓지못한 것이 아쉽다. 아무래도 이번 여름에는 혼자서 스즈키 코지의 '링'이나 다시 빌려봐야 할 것 같다.

<일본 여행 바로가기>
- 일본 대표음식 베스트 10
- 일본 유명 온천 베스트 10
- 도쿄 저렴한 숙소 목록
- 오사카, 저렴한 숙소 목록
- 도쿄 여행 선물 베스트 10
- 도쿄, 이것만은 꼭 해보자! 베스트 10
- 에키벤, 일본 여행의 또다른 즐거움!
- 칠본신, 일본 민간신앙의 모든 것!
- 일본 온천에서 즐길 수 있는 모든 것!
- 도쿄, 유용한 각종 1일 승차권 목록
- 온천여행, 시즈오카 스이코엔
- 도쿄, 벚꽃 명소 베스트 5
- 일본 축제와 명절
- 도쿄 전철 이것만 알고 떠나자
- 일본 종교 신도, 이것만 알고가자
- 일본 여행시 환전 이렇게 준비하자!
- 일본 덮밥, 돈부리를 먹자!

한일커플의 B(秘)급 여행을 구독해주세요->
 ♡ 하단 손모양이 추천버튼입니다. 추천은 무료입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기발한 아이디어네요.
    재미있다고 화장지 한롤 다풀어서 읽으면 어쩌죠?
  3. ㅎㅎㅎ 공포 휴지 아이디어가 좋네요~
    글 보면서 왜 그 이야기가 생각 나지요 ;;;
    "빨간 휴지 줄까~ 파란 휴지 줄까~" 이거 맞나;;;
    ㅎㅎ 좋은 하루 되세요
    • 바나나
    • 2009.07.23 10:44
    와아아아아 정말 띄어난 아이디어네요!!
    어떻게 이런 생각을 할 수 있었을까- 대단합니다아아~~
    공포영화, 공포소설, 공포만화...공포에 대한건 모든지 다아아 좋아하는 저입니다.^^
    그래서 이제 공포영화 시즌이기도 하고해서,
    몇일전에 친구와 주온3를 보러갔다왔죠- 주온1,2에 비해 시간이 긴 듯하고,
    끊임없이 죽어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보면서 지루한감이 없지않아 있었네요.
    (공포영화라면 끝을 보는 성격인 제 친구는 옆에서 자고 있었으니 말입니다..)
    아무튼, 설명해주신 이번 스즈키코지 아이디어는 정말 대단합니다~
    아아아 갖고싶어요 화장지공포소설!^^ㅋㅋ
  4. 화장지 포장지가 제대로인 듯 ^^;;
  5. 오싹해서 뒤 닦기가.....ㅠㅜ
  6. 이야.. 이런것도 상품화가.. ㄷㄷ
    완전 무섭겠어요..ㅋ 책을 준비 하지 못했을때 정말 좋겠군요.
    갖고 싶다는..^^
  7. 도꾸리님, 이거 쵝오인데요. :)
    일본어를 읽지 못한다는 게 한이군요..T_T
    • 생긴대로
    • 2009.07.23 11:54
    기발하네요. 짝짝~
    • 00
    • 2009.07.23 13:29
    와~ 역시 일본의 아이디어란...
    최고란 소리밖에 안나옴.
    공포 좋아하지잠 일본어라 GG
    ㅜㅅㅜ 흑흑
    일본은 싫어하지만
    이런걸 만드는 일본인은 좋아할 수 밖에 없다니까...
    • 깔깔마녀
    • 2009.07.23 13:30
    이거 한국방송에서도 본 듯해요.
    저도 혼자 공포영화보러 자주가는데 정말이지 영화보다 주변에서 질러대는 소리가
    더 무섭더군요. ㅎㅎ 주로 커플이 그래요. 남남, 여여는 잘 안그래요.
    그래도 그런 때가 좋지요?~~ㅋ
    • 2009.07.23 13:59
    비밀댓글입니다
  8. 재밌네요 ^^ 어릴때 친구집가서 휴지에 그림(문양) 그려져 있어서 신기해 했던게 기억나네요 -_-ㅋ;
  9. 왠지.. 변비 걸릴것 같아요 -_-;;;
  10. 빨간 휴지, 까만 휴지가 화장실서 나온다면 무섭겠네요.^^;
  11. 이런 아이디어 상품이..^^;
    정말 기발하네요..ㅋㅋ
  12. 재밌는 아이템이네요 ㅎ 놀라보고 싶어요 저도 ㅋ
    행복 가득한 하루되세요 ^^
  13. 와...일본 사람의 천재적인 아이디어에 경의를 표하고 싶네요...^^
    완전 대박일 듯...
  14. 일본은 참으로 생각이 기발한 나라이군요 ㅎㅎ;;
  15. 읽다가 무서워서 빨리 끊고 나오겠는데요..
  16. 아 이거 정말 기발하군요. 응가를 뚝 끊을 확률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