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후 2개월, 세상을 내려다보다!

Posted by 도꾸리
2009.06.12 08:16 일본생활(08년~12년)/LIFE

어제 하루(아이 이름)와 함께 인근 시내에 다녀왔어요. 집 주변 산책은 매일 나가는 편이지만, 조금 멀리 떨어진 곳으로의 이동은 어제가 처음이었네요.  3개월도 안된 하루를 데리고 전철 타고 이동하는 것이 결코 쉬운 일이 아니라는 것을 절실히 느낀 하루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엘리베이터 유리창 너머로 보이는 풍경을 바라보는 하루!

인근 도시로 간 이유는 바로 하루의 여권을 만들기 위해서. 조만간 한국에 잠시 다녀올 예정입니다. 그때를 대비해서 하루의 여권 신청을 어제 했습니다. 하루의 여권에 대한 에피소드는 다음에 자세하게 소개할께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출발 전 하루. 눈을 말똥말똥 뜬 체 무엇인가를 계속 쳐다보더군요. 아무래도 전철 타고 멀리 나갈 것을 아는 것 같은 눈치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철에 탄 하루. 신기한지 잠도 안 자고 주변을 응시하고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식당으로 올라가는 엘리베이터에서. 밖의 풍경이 신기한지 연신 소리를 지르며 좋아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의 점심 메뉴는 톤카츠. 방문한 곳은 이세탄 백화점 11층에 있는 톤카츠 전문점 와코. 와코는 체인점이라 도쿄에서도 쉽게 볼 수 있어요. 가격도 적당한 편이고, 야채나 밥도 무료로 리필이 가능한 곳이죠. 아내가 좋아하는 곳.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모유 수유중인 하루.  집 밖에서의 모유 수유에 대한 글은 다음에 좀 더 자세히 설명할께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창 밖 너머가 궁금한 하루. 창 밖 풍경을 보고 연신 좋아하는 하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내와 하루. 2개월 된 초보 엄마인 아내. 하루를 안은 모습이 이제는 제법 능숙해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백화점에서 본 신생아용 유모차. 백화점에 비치된 일반 유모차는 많이 봤는데 신생아가 누울수 있게 제작된 유모차는 처음 봤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내의 한 프랑스 레스토랑 간판. 토끼 귀를 잡고 있는 아이 그림이 재밌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디론가 성큼성큼 걸어가고 있는 아내. 오래간만의 시내 외출이어서 그런지 이곳저곳 가보고 싶은 곳이 많은 것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츠도시의 멘홀 디자인. 일본은 멘홀 디자인 같은 공공디자인이 멋진 것이 비교적 많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프라레로 향하는 아내. 아내가 좋아하는 쇼핑센터 프라라,몇 개월만의 방문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집에 돌아오는 길에 본 열매. 집 인근 한 단독주택에 정원수로 심어져 있었다. 산책하면서 매일 따먹고 싶은 충동을!!

이렇게 하루의 첫 외출이 끝났습니다. 사실, 외출하기전 걱정이 많았네요. 얼마 전 살고 있는 곳 인근 도시에서 신형플루 감염자가 발생했거든요. 이런 이유로 대중교통을 이용해 밖에 나가는 것이 조금 꺼려졌던 것이 사실.

다행이 지금까지는 아무일 없는 것 같아요. 아내도 오랜만의 외출이어서 그런지 너무 즐거워하더군요. 오늘도 즐거운 하루되세요.

<일본 여행 바로가기>
- 일본 대표음식 베스트 10
- 일본 유명 온천 베스트 10
- 도쿄 저렴한 숙소 목록
- 오사카, 저렴한 숙소 목록
- 도쿄 여행 선물 베스트 10
- 도쿄, 이것만은 꼭 해보자! 베스트 10
- 에키벤, 일본 여행의 또다른 즐거움!
- 칠본신, 일본 민간신앙의 모든 것!
- 일본 온천에서 즐길 수 있는 모든 것!
- 도쿄, 유용한 각종 1일 승차권 목록
- 온천여행, 시즈오카 스이코엔
- 도쿄, 벚꽃 명소 베스트 5
- 일본 축제와 명절
- 도쿄 전철 이것만 알고 떠나자
- 일본 종교 신도, 이것만 알고가자
- 일본 여행시 환전 이렇게 준비하자!
- 일본 덮밥, 돈부리를 먹자!

 ♡ 한일커플의 B(秘)급 여행을 구독해주세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하루 정말 귀여운걸요.
    똘망똘망한 눈망울이 인상적이예요.
    예쁘고 건강하게 자라기를....
  3. 아웅 신생아용 유모차 완전 좋은데요~ 요즘은 뭘바도.. 아이를 먼저 생각하게 된다니까요.ㅋㅋ 볼때마다 느끼는 거지만.. 아기가 너무 귀엽삼~ 누구 닮은거에용?^^? 궁금~
  4. 일본은 신생아와 산모를 위한 배려가 어떤지 모르겠네요.
    한국은 아직도 집밖에서 모유수유나 아이를 돌보기가 만만치 않습니다.
    아들 녀석이 다섯살 쯤 되고 나니까 어디 데리고 다니기가 한결 수월합니다.
    하도 뛰어서 쫓아 다니기 바쁜 걸 빼면요...:)
  5. 아이 넘 예뻐요^^
    잘 보고 갑니다~
  6. 아 아이가 너무 예쁘네요~
    모유수유에 관한 이야기 꼭 들려주세요~ ^^
    일본은 잘 되어 있나 궁금해 지네요
  7. 헛 ! 도꾸리님 가족 사진이네요 !
    첨 봤습니다. 아기도 아주 예쁘고요
    아이와 엄마와 함께 오래오래 행복하세요 ~ ^ ^
  8. 어구 이뻐라...ㅎㅎ
    행복한 주말 맞이하시길...^^
  9. ㅎㅎ 똑똑하게 생겼어요.
    앞으로 효도할 것 같은...
    • 곰돌이
    • 2009.06.12 12:34
    하루가 날이 갈수록, 사람꼴(?)이 나오면서 예뻐지네요 ^^*

    마키님은 하루를 돌보느라... 더 야위어지시는 것 같고요....ㅜㅜ

    도꾸리님도 많이 야위셨겠지요 ?

    힘내세요 !!!!!

    예쁜 하루를 보시면, 없는 힘도 팍팍 솟겠지요 ^^*
  10. 쮸같은 경우도.. 내려다 보는것을 너무 좋아해서 할부지가 거의 매일 안아서 들어줬었거든요..ㅡㅡ 목도 못 가눌때부터요.. 여튼..
    모유수유 할 때는 외출이 참.. 힘들어요.
    아이도 고생.. 엄마도 고생.. 정말.. 고생이네요..요즘은 모유수유를 잘 안 하는 추세라서..^^ 다들 말로만 떠들쟎아요.
    • 털보아찌
    • 2009.06.12 13:52
    세상이 신기한듯 쳐다보는군요.
    얘기가 눈이 초롱초롱 귀엽네요. 까꿍!!
  11. 하루를 쳐다보고만 있어도
    하루해가 금방 가겠습니다.
  12. 하루가 속으로 많이 놀랬을거 같은데요. >.<
  13. 아이의 첫 나들인가요...세상을 구경하고픈 머움과,,엄마, 아빠와 함께하는..이 순간이 더없이 행복하고 소중하게 느껴질꺼에요..꼭..10년 후에..아이에게 보여주세요...지금 얼마나..자기를 사랑하는지를...저도 그럴려구요..
  14. 아내분도 이쁘시고, 아기도 귀엽고, 블로그도 멋지세요.^^
    • 2009.06.13 22:59
    비밀댓글입니다
  15. 하루군 많이 자랐네요!!! 사모님 처음 뵙는데, 미인이시네요.
    저도 오사카에서 맨홀뚜껑에 오사카성이 그려져 있는 걸 보고 감탄하고 사진찍었던 기억이 나네요.
  16. 가스동(아, 그건 돈까스덮밥이지..) 아니, 돈카츠 정말 푸짐해 보이는군요 ㅎㅎ
    • Favicon of http://ny7train.egloos.com BlogIcon AP
    • 2009.06.15 13:12
    아이가 태어났군요. 이름도 한국,일본 둘다 어울리는 예쁜 이름이네요. 건강하게 잘 키우시고요. 우리도 신주쿠의 돈카츠 와코 자주 가는데..
  17. 하루 너무 이쁘네요 ^^; 보송보송한 아이 피부의느낌~~ 햐~~~
    행복하시겠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