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실씨 사망, 아침 뜻밖의 비보.

Posted by 도꾸리
2008. 10. 2. 09:52 일본생활(08년~12년)/LIFE

방금 이메일을 확인했네요.

어제 일 때문에 보낸 메일이었는데, 답장이 와있더라구요.

내용을 읽고 있는데 깜짝 놀랐습니다.


답이 늦어서 정말 죄송합니다.
이메일을 받자마자, '액박'부분은 수정을 했습니다.
(하지만 어제의 저는 제가 아닌지라... 어찌나 일들이 많던지요)
연락을 드리지 못했네요.
 
이렇게 이메일로만 뵐께 아니라 한번 얼굴을 뵈야 하는데, 그치요? ^^
 
지금 저희 사무실은 탤런트 최진실 씨의 부고 소식에
웅성거리기 시작하네요.
 
하늘은 화장하지만 왠지 그래서 더 쓸쓸해지는 아침이네요.
그래도 마음만은 맑은 하루 보내세요.
엥?

이게 무슨 소린가?

최진실씨가 죽었다니.

그래서 기사 검색을 하기 위해 다음에 바로 갔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실시간 이슈 검색어에도 역시나 최진실씨 사망에 대한 것이 많았다는.

그래서 실시간 이슈 검색어 따라 들어가봤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뉴스라는 형식으로 이렇게 많은 글이 실시간으로 올라오고 있네요.

이거 정말인가요?

도대체 왜?

최진실씨가 왜?


만우절 해프닝도 아니고 도대체 이렇게 사람의 목숨이 갑작스레 죽을 수 있다니...

답답하네요.

왠지 모르게 슬퍼진다는.

부디, 단발성 해프닝 기사였기를 바랄 뿐입니다.

고인의 명복을 빌어요.

 ♡ 포스팅이 유익 하셨다면 한일커플의 B(秘)급 여행을 구독해주세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저도 아침에 출근하니 그 소식으로 사무실이 수근수근...(...)
    이 정도로 커진 이상 해프닝일 가능성은 없어보이는게...
    문제는 앞으로 나올 듯한 자타살에 대한 이야기일까요?

    ...자식들을 끔찍히 위하던 분이라, 지켜야할 것들이 있는데 설마...(합니다)

    무지한 저조차 "자살일까?" 란 생각이 들 정도이니 납득하지 못하는 분들이 나오실듯...
    • 아...
      정말 인생사 새옹지마...
      머리 아픕니다.
  2. 톱스타의 충격적인 자살소식.....많은 여파가 예상 됩니다
    무엇보다
    충격을 받아 상심한 어린 자녀들이 걱정스럽네요
    • 아무래도 아이들이 가장 큰 충격을 받겠죠?
      부디 아무일 없길 바랍니다~
  3. 어쨋거나 예전부터 우리에게 많은 사랑을 받던 배우였는데 안타깝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넵~
      최고의 자리를 오랫동안 지켜온 배우인데...
      이렇게 덧없이...
      아쉽습니다.
  4. 저도 처음에 거짓말이겠지 웃긴소리하네 이랬습니다.ㅡㅡ"
    • 저도 도저히 믿기지가 않아서리..
      아웅...
    • batty
    • 2008.10.03 14:37
    80년대...그러니까 제가 중,고등학교 때 부터의 하나의 아이콘이었는데...개인적으로 호불호가 있겠지만, 그래도 그런 사람이 저렇게 떠났다는 게 마음이 씁쓸합니다.
    뭐, 이 일로 제일 안타까워 할 사람은 12시간 벌거벗고 잠입해 있다가, 사회를 또 한번 놀래키려했던 '강의석' 씨의 누드항의 소동이, 최진실씨 자살소식으로 덥였다는 거...
    • 저랑 비슷한 시기에 아무래도 학교를 다니신듯...
      시대를 대표하는 아이콘임에는 틀림없었던 것 같아요.
  5. 아................
    저도 기사 볼때마다 영 기분이 안좋더라고요..
    대체 왜이렇게 이런 자살 기사만 연타로 나오는건지 참......
  6. 기억나니? 내 고딩1년때 너 울집에 놀러왔을때...
    내방 한쪽 벽이 다 최진실 사진이였던거...
    나...아침에 쓰러질뻔했다...ㅠ_ㅠ
    제길쓴...
    아침부터 눈 퉁퉁붓고 우울하다...
    부디...그곳에선 행복하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