첨가물 걱정 없는 젤리 직접 만들어보니...

Posted by 도꾸리
2010.07.30 08:50 일본생활(08년~12년)/FOOD

16개월 된 하루, 최근에는 옹알이도 늘고, 식욕도 예전에 비해 늘어난 것 같다. 많이 먹다 보니, 보육원에 갈 때는 문제가 없는데, 집에 있을 때 먹을거리가 이래저래 신경 쓰인다. 밥이야 직접 만들지만, 푸딩이나 빵처럼 간식 종류를 매번 만들어 주기가 쉽지 않다. 그렇다고, 슈퍼에 있는 물건 덥석 집어 와서 그냥 주기에도 왠지 꺼림칙하다. 그래서 첨가물 걱정없는 젤리를 집에서 직접 만들어 보았다.

<관련글>
- 먹고 죽을 수 있는 일본 젤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재료는 간단하다. 젤리에 넣을 황도와 귤 통조림, 그리고 젤리 만들 때 필요한 젤라틴이 전부. 여기에 설탕 조금 넣는다. 직접 만드니 첨가물이 무엇인지 알 수 있다. 아이에게도 안심하고 먹일 수 있다.

재료 : 복숭아 통조림, 귤 통조림, 그리고 젤라틴(통조림 1개당 10g), 설탕(통조림 1개당 티스푼 3개)
시럽 : 통조림 시럽+젤라틴 녹인물(100ml)+뜨거운 물=500ml, 통조림 시럽에 따라 뜨거운 물을 가감해 전체가 500ml가 되게 만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선 젤라틴(10g)을 뜨거운 물(100ml)에 녹인다. 통조림 하나당 젤라틴 10g 정도가 아이들 먹기에 적당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통조림 시럽과 뜨거운 물을 합쳐 400ml를 만든다. 그리고 여기에 티스푼 3개 분량의 설탕을 넣고 잘 녹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젤라틴 녹인 물(100ml)을 통조림 시럽과 뜨거운 물을 섞은 물(400ml)에 섞는다. 통조림 1개당 전체 물은 500ml를 맞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표면에 생긴 거품을 제거한다. 투명한 젤리를 만들기 위해서 거품을 제거해 주는 것이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먹기 좋게 자른 복숭아 통조림을 준비한 시럽(500ml)에 넣는다. 그리고 발생한 기포를 역시 제거해준다. 시럽이 약간 뜨거운 상태이기 때문에, 식힌 후 냉장고에 넣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귤 통조림도 복숭아 통조림과 같은 방법으로 한다. 그리고 뚜껑이 있는 용기에 담고 냉장고에 넣으면 먹을 준비 끝.


사용자 삽입 이미지
냉장고에 넣고 4시간 정도 지나면 먹기 좋을 정도로 굳어진다. 차가우면서 말랑말랑한 식감이, 입맛 잃은 여름철 먹기에 딱 좋다. 특히, 아이들도 좋아한다. 직접 만든 것이어서, 첨가물 걱정 없이 아이에게 줄 수 있어 더욱 좋은 것 같다.
 
<일본 여행 바로가기>
-
일본 대표음식 베스트 10
- 일본 유명 온천 베스트 10
- 도쿄 저렴한 숙소 목록
- 오사카, 저렴한 숙소 목록
- 도쿄 여행 선물 베스트 10
- 도쿄, 이것만은 꼭 해보자! 베스트 10
- 에키벤, 일본 여행의 또다른 즐거움!
- 칠본신, 일본 민간신앙의 모든 것!
- 일본 온천에서 즐길 수 있는 모든 것!
- 도쿄, 유용한 각종 1일 승차권 목록
- 온천여행, 시즈오카 스이코엔
- 도쿄, 벚꽃 명소 베스트 5
- 일본 축제와 명절
- 도쿄 전철 이것만 알고 떠나자
- 일본 종교 신도, 이것만 알고가자
- 일본 여행시 환전 이렇게 준비하자!
- 일본 덮밥, 돈부리를 먹자!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오. 대단하신걸요. 맛은 있지요? 아이들 이유식으로도 아주 좋을것 같네요.
  2. 젤리만들기 그렇게 어렵지 않네요.ㅎ
    좋은 내용 잘봤습니다. ^^
    좋은하루되세요.
  3. 오호...집에서 이런게 가능하군요
    흠...저는 만들긴 귀찮고
    누가 만들어주면 잘 먹을수 있는데 말입니다 ㅎㅎㅎ
  4. 오~~ 이거 저도 한번 해봐야 겠는걸요...
    요즘은 아이스커피에도 젤리 넣어서 먹던데..^^

    행복한 하루 되세요
  5. 건강 생각하면 만들어먹는게 최곤데...
    그게 참 쉽지가 않아서..;;ㅋ
  6. 우와!! 저런게 있군요.+_+꺅 맛있겠다.ㅋㅋㅋㅋ
    커피 넣으면 커피 젤리가 되려나요?ㅋㅋㅋ

    게나저나 상냥한 아버님이시군요..ㅋㅋ
  7. 정말 신기한데요...누구나 만들수 있는건가요?
  8. 정말 안심이 됩니다. 핵심은 젤라틴이네요. 충분히 따라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작년 크리스마스때 시모키자와에서 먹은 커피젤이 떠오릅니다. 아메리카노 커피에 커피젤이 몽글몽글 담겨있었지요.
    • 곰돌이
    • 2010.07.30 11:58
    하루야~~~

    부모님께 효도하거라~~~


    이렇게 네가 먹을 간식거리까지... 일일이 직접 만들어 주는 부모님은 거의 없단다...^^;;

    하루는 복 받은겨~~^^
    • ㅋㅋ
      별말씀을요~~~
      걍 시간이 있어 만들어 준거에용~~~
      바쁠 때는, 레토르 주는 경우도..허걱...

      즐거운 주말되세요~
  9. 이쁜 아가를 위해 무첨가천연젤리를 ~GOOD IDEA!!
    젤리 파는건 방부제 인공합성물 덩어리라 저는쳐다보지도 않는답니다
  10. 우왕~ 너무 맛있겠어요 +_+
  11. 제라이스 .....가 뭔가 했더니 젤라틴이군요 ㅎㅎㅎ
  12. 이렇게 직접 만들면 안심하고 먹을 수 있겠네요..^^
  13. 한 번 따라해 봐야겠습니다.
    아이들한테 점수 좀 딸 것 같아요..^^
    감사합니다.
  14. 집에서 만들어 먹으면,
    만드는 재미도 있고 안전하니 일석이조네요.
  15. 오 대단 하십니다... 집에서도 젤리를 만들수 있군요.
    • 바나나
    • 2010.08.01 14:22
    정말 도꾸리님 손재주는 알아줘야 한다니까요~ 그것도 음식면에서 말이죠 :D
    하루를 생각하는 마음에, 첨가물 걱정 없는 젤리도 직접 만드시다니~ 상상도 못했는걸요 ^^
    대단하십니다~~ 완성된 젤리가, 금방 용기에 넣어 팔아도 될 만큼의 모습을 갖추었네요~
    물론 맛도 맛있을 것 같고 ..^^ 더운 여름, 시원하게 저도 한 입 맛보게 해주셔요~~

    언젠가 도꾸리님이 하실 수 있는 모든 요리의 레시피를 만들어,
    음식블로그를 여시는 것도 꽤 괜챃은 방법이라고 생각 중...^^
    가끔 올라오는 도꾸리님의 레시피들 보면, 어디서 얻는 정보인지, 아님 직접 생각해서 만드시는 건지
    궁금하답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