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 항공기 탑승 걱정 끝! 항공기 아기침대 이용기!

Posted by 도꾸리
2009.07.07 09:20 일본생활(08년~12년)/LIFE

3박 4일의 짧은 한국 방문, 3개월 된 하루를 데리고 다니기 위해서는 참으로 많은 준비가 필요했다. 모유를 먹이고 있어 다행이 먹을거리 걱정은 없었지만, 부끄러움 많은 아내를 위해 사람이 많은 곳에서도 모유를 먹일 수 있도록 수유스카프를 준비해야 했다. 그리고 하루를 손으로 받쳐들어야 하는 경우가 많아 짐은 최소한의 것만 챙겼다.

짐과 먹거리 이외에 하루의 항공기 좌석에 대한 부분도 사전에 알아봤다. 우리가 이용할 예정이었던 대한항공은 11kg 미만의 유아인 경우 아기침대가 따로 나온다. 아기침대 수요가 한정되어 있어 이를 사전에 예약하는 것이 필수. 오늘은 항공기에서의 아기 좌석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자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은 수유스카프를 한 체  항공기 이륙을 기다리고 있는 아내와 하루. 아기침대는 항공기 이륙후 설치해준다. 기압의 차이 때문에 항공기에서 귀가 멍해지는 경우가 자주 발생한다. 특히 이륙 후나 착륙 전에 이러한 현상이 자주 발생한다. 이것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이착륙시 아기에게 분유나 모유를 주는 것이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내의 품에서 잠이 든 하루. 모유를 먹은 덕분인지 이륙할 때 다행이 울지 않았다. 또한, 스튜어디스가 아이 상태가 걱정되었던지 자주 확인하러 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륙 후 사진처럼 아기침대를 달아준다. 우리는 이코노미 클래스를 이용했는데, 해당 클래스는 가장 앞 좌석에 아기침대를 놓을 수 있다. 우리가 이용한 항공기 이코노미 클래스에는 아기침대를 총 4개 달 수 있었다. 항공사, 그리고 운행하는 항공기별로 아기침대에 대한 규정이 틀리니 항공사에 사전에 문의하는 것이 좋다. 아기침대는 벽면에 거는 형태. 은색의 철제구멍이 역삼각형 형태로 뚫려 있는 곳이 바로 아기침대를 거는 곳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기침대에서 자고 있는 하루. 사실, 아기가 민감한 편이라 항공기 아기침대에서 재우는 것이 힘들 줄 알았다. 비행기 자체의 덜컹거림도 있었고, 처음 사용해보는 항공기 침대라 익숙해지는 것에 시간이 필요할 줄 알았다. 이런 걱정에도 불구하고 아무런 저항없이 잘 잤던 하루. 생각했던 것 보다 편했던 것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루 자는 모습을 보고 있는 아내. 중간중간 살짝 깨곤 했지만, 항공기 착륙하기 전까지 침대 위에서 있었던 하루. 덕분에 안고가야하는 고생을 덜게 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한항공에서 받은 아기 선물. 나이 규정은 잘 모르겠고, 아이가 탑승하면 선물로 대한항공 비행기를 주는 것 같다. 항공기 뒤편의 고리를 잡아 당기면 기체가 '부르르' 떨면서 움직였다. 이를 보고 해맑게 웃었던 하루.

3개월 된 하루의 비행기 탑승에 대해 사실 걱정이 많았다. 낯선 환경을 하루가 무서워하지는 않을까, 혹은 기압차 때문에 귀가 멍멍해져 울지는 않을까 말이다. 다행이 생각했던 것 보다 쉽게 적응해주었던 하루. 또한, 하루가 낯선 환경에 적응할 수 있도록 도와준 스튜어디스의 공도 크다. 유아의 기내 탑승에 대한 다양한 조언을 해주었다. 이 자리를 빌어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일본 여행 바로가기>
- 일본 대표음식 베스트 10
- 일본 유명 온천 베스트 10
- 도쿄 저렴한 숙소 목록
- 오사카, 저렴한 숙소 목록
- 도쿄 여행 선물 베스트 10
- 도쿄, 이것만은 꼭 해보자! 베스트 10
- 에키벤, 일본 여행의 또다른 즐거움!
- 칠본신, 일본 민간신앙의 모든 것!
- 일본 온천에서 즐길 수 있는 모든 것!
- 도쿄, 유용한 각종 1일 승차권 목록
- 온천여행, 시즈오카 스이코엔
- 도쿄, 벚꽃 명소 베스트 5
- 일본 축제와 명절
- 도쿄 전철 이것만 알고 떠나자
- 일본 종교 신도, 이것만 알고가자
- 일본 여행시 환전 이렇게 준비하자!
- 일본 덮밥, 돈부리를 먹자!

한일커플의 B(秘)급 여행을 구독해주세요->
 ♡ 하단 손모양이 추천버튼입니다. 추천은 무료입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한솔양도 빨리 경험을 하게 해줘야 겠는걸용 저 비행기가 탐나서리 ㅋㅋ
  3. 아~ 이런게 있군요.^^ 아기데리고 여행은 어찌하나 싶었는데..
  4. 오 ~ 비행기 타고 울지 않고 자다니 ...대단하네요
  5. 만족해하는듯한 아이의 표정이 넘 예쁘네요 ^^
  6. 우와~! 역시 서비스는 항공사 짱이군요~! ㄷㄷㄷ
    아기침대는 볼때마다 신기하더러고요 ㅎㅎㅎ
    울던 아기들도 침대로 쏙 들어가면 곤히 잠들더라고요 ㅎㅎㅎ
    기념품......... 갖고싶어요~! ㄷㄷㄷ
  7. 아시아나 항공을 타면 어떤 선물을 줄까요?

    그냥 궁금해서요.. 저도 비행기 타보고 싶지만.ㅋ

    아직은 ..ㅋ


    비행기 처음 타는 아가들은 멀미를 할텐데.. 안하네요...
      • skyj0219
      • 2009.07.07 15:01 신고
      전에 아시아나 타고 일본 다녀온적이 있는데여
      그때 아시아나에서 아이들한테 색연필 세트와 그림그릴수 있는 책을 준걸 봤어요...
  8. 아기 데리고 비행기 타는게 겁이나 비행기 여행은 미루고 있는데 저정도면 괜찮은거 같네요
    • skyj0219
    • 2009.07.07 15:00 신고
    가끔 지나가면서 한번씩 둘러보다가 처음 글을 남기네요..
    저도 어렸을때 제주도 여행갈때 대한항공을 첨탔는데.. 그땐 색종이와 종이접기 책자를 받은 기억이 있어요 ㅋㅋ
    20대 중반이 넘은 지금 저 장남감 뱅기가 탐나는건 뭔지..;;
    잘 다녀오셨다니 다행이네요..
    • 오~
      색종이와 종이접기도 좋은걸요~~
      뱅기 장난감 좋더군요~

      자주 뵐께요~
    • Desac
    • 2009.07.07 15:34 신고
    항공사마다 아기침대는 같은 형식으로 제공합니다.
    아기가 이착륙시 기압차이나 소음으로 힘들어 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서
    부모가 아기의 귀를 손바닥으로 막아주는 것도 효과적입니다.
  9. 아기 침대...부럽습니다.
    아기를 낳아야 저런것도 이용해보는데..ㅎㅎ
    아직 장가도 안가서리..
  10. 하루짱도 고생 많이 했겠어요^^
    하지만, 하루짱에게 엄청난 추억이 되겠죠?
    기억은 못하겠지만...^^
  11. 무사귀환을 축하드립니다.
    3박4일 일정은 좀 아쉬움이 남죠? 즐거운 여행이 되셨기를...
  12. 저는 다른 방향으로 부럽네요~
    좁은 기내에서 발펴고 누워가는 애기가 부러운 철없는 영혼! ㅎㅎㅎ
  13. 비행기 장난감.. 줄을 당기고 바닥에 놓으면 앞으로 잘 가요 ㅎㅎ
  14. 하루가 참 편한 여정을 보냈네요^^ㅎㅎ
  15. 하루가 편안해 보이네요...*.*.
  16. 아이들이 타면 참 많이 배려해 주더라구요.
    아기도 그렇지만, 좀 큰애들에게도 많은 신경 써주셔서 저도 감동했었죠. ^^
  17. 오.. 아기 침대라는게 제공되는군요..
    대한항공이 서비스는 참 좋죠..ㅋㅋ
  18. 하루에게 참 다행이네요..
    비행기 여행이 참 힘들었을텐데 말이죠 ㅎ
    행복 가득한 하루되세요 ^^
  19. 저도 100일쯤 한국을 다녀온적이 있는데요.

    오히려 돌때보다 훨씬 편하더라구요 --;;

    그리고 애기들 음료나 분유등은 액체류 제한에 적용되지 않아서 애기 먹을것은 따로

    챙겨서 타도 되는것도 편했고요.

    근데 돌때이후로는 나갈때마다 고생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