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log - 상하이, 멈추지 않는 도시를 위한 변명

Posted by 도꾸리
2008.03.06 09:05 분류없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돌아오는 비행기 안이다. 여행의 피곤함 보다는 새로운 경험에 대한 묘한 흥분감에 들떠있다. 내가 찾아간 골목 곳곳에 숨어 있는 맛집이며, 한국인들의 방문 흔적을 찾아볼 수 없는 관광지(?)를 다른 이들에게 이야기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우선 행복하다. 하물며, 많은 사람들이 내 생각과 내 느낌에 공감한다면 그 보다 더 좋은 일은 아마도 없을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원래 가고자 하는 곳은 이곳이 아니었다. 파란 하늘과 넘실거리는 파도, 그리고 비키니 입은 여성들의 볼륨감 있는 몸매를 구경할 수 있는 남국의 어느 해안가가 목적지였다. 하지만, 어느 순간 정신을 차리고보니, 난 세계 최대의 인구 밀도를 자랑하는 아시아 어느 도시에 홀로 서 있었다. 남국의 열대 풍경은 커녕 하와이안 티셔츠를 입은 사람도 발견할 수 없는 이곳에서 말이다. 그렇게 이 여행은 시작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행의 시작과 끝은 언제나 순수하다. 목적지에 대한 환상이 깨지면 여행의 흥미가 반감될만도 한데, 시간이 흐름에 따라 또 그렇게 적응을 하게 된다. 스폰지가 물을 흡수하듯, 어느새 내 머릿속은 비키니를 입은 여성 대신 불야성의 밤거리와 코를 자극하는 각종 먹거리로 가득차게 된다.
.... 중략.

상기 글은 freemode에서 상하이 대해 연재하는 글 중 일부입니다.  완성된 본문을 보시고자 한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 포스팅이 유익 하셨다면 한일커플의 B(秘)급 여행을 구독해주세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여행은 그렇게 목적없이 가는 건가 봅니다.
    발길이 머무는 데로...

    엉터리 상하이 여행을 다녀온 이후로 다시 한번 가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 요즘입니다.
    중국어 한마디 못하지만, 그래도 발품팔아서 한번 더 돌아다녀 보고 싶습니다...

    아래 사진은 쑤저우인가요???
    쑤저우도 제대로 한번 더. ^^;;;

    좋은 저녁 되세요~~~
    • 여행을 목적 없이 떠나본게...
      최근들어서는 거진 없는 것 같아요.
      매달 해외에는 나가지만, 대부분이 일과 관련이 있어서리...
      아쉽습니다~

      아래는 저우좡 사진입니다~
      강남수향으로 유명한~
  2. 전 나중에 중국에 가면 꼭 가고싶은 곳이 상해입니다.
    한번 마음먹고 옛 고구려 유적지랑 발해 유적지도 돌아보고 싶구요.
    제일 위에 있는 사진은 중국인지 유럽인지 감이 안올정도군요^^
    • 스피디한 상해의 모습에,
      일년에 한 번씩은 꼭 가는편이지만,
      매번 놀라네요~
      이제는 조금씩 상해에 대해 일종의 경외감이~
      대단합니다~
  3. 사진만 봐도 묘한 흥분감이 느껴집니다~
    • 나중에 기회 되시면 꼭 한 번 가보세요~
      좋습니다~

      좋은 하루되세요~
  4. 방문하는 도시를 넒은 가슴으로 끌어 안을만큼의 이해가 선행되어야 한다.
    멋진 말씀이세요^^

    전문가님의 글이라 흥미진진하게 잘 읽었습니다^^
    • 조금 딱딱한 어투로 적어 걱정을 했는데...
      잘 읽으셨다니 다행입니다~
      감사합니다~
  5. 중국은 갈 기회도 없었고 별로 흥미가 당기지도 않는 곳이어서
    도꾸리님의 포스팅을 읽고 여행결정은 나중에..^^*
    • ㅋㅋㅋ
      넵~ 여행은 나중에~
      그래도 앞으로 자주 놀러와주실꺼죠^^
    • Favicon of http://amablogger.net BlogIcon nob
    • 2008.03.06 22:25
    비키니입은... 그게 목적이셨다니..왠지 저랑 동질감이..
    • ㅋㅋ
      왠지 남자들의 로망이 되어버린듯한~^^
  6. 그나저나 도꾸리님 포스팅의 사진은 전부 도꾸리님 직찍인겁니까?!
    사진이 하나같이 범상치 않다는;ㅁ;
    • 직찍입니다~
      백만장 찍어 그 중 한 두컷 건지는 관계로...
      OT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