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피자부페 파스텔, 파스타 주문하면 피자가 공짜!

Posted by 도꾸리
2010.09.15 07:42 일본생활(08년~12년)/도쿄 맛집

지난주에 아내와 파스텔에 갔다. 파스텔은 파스타나 스파게티를 주문하면 피자를 부페로 맛볼 수 있는 세트메뉴가 유명한 곳. 언제나 사람이 많아 그냥 지나치곤했는데, 지난주에는 아내 회사 창립기념일이어서 하루를 떼어내고 오랜만에 데이트를 즐겼다.

<관련글>
수제 젤리 초간단 직접 만들기!
도쿄(일본) 라면 로쿠린샤, 폐업 소식!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내가 주문한 명란젓이 들어간 타라코 스파게티. 아내가 가장 좋아하는 스파게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파스텔. 이온이나 아리오처럼 대형 쇼핑몰에서 많이 봤다. 물론, 주말이면 가족 단위 방문객으로 줄이 길게 이어져 있었다. 방문 당일은 평일 런치, 그것도 11시 30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입구 진열대. 아내의 식욕을 자극하기에 충분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파게티나 파스타를 먹으면 피자가 무료인 세트메뉴가 이곳 파스텔에서 인기있다. 우리가 선택한 메뉴는 '이번주 추천 파스타'에 피자 무제한 맛볼 수 있는 피자파스타런치, 1070엔이다. 음료수는 아이스티와 일반 커피를 주문할 경우 리필 무료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루가 얼른 커야 하는데. 요새 음식점 가면 가장 먼저 눈에 들어오는 것이 바로, 아이 메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트메뉴로 주문하자 인원수대로 음료가 나왔다. 아이스티 종류는 리필무료.


사용자 삽입 이미지
피자는 만들자마자 바로 종업원이 가져온다. 먹고 싶으면 사진 팻말을 세워두면 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핫소스와 후추. 피자 양념치기에 최고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래간만의 아내 등장. 이탈리아 레스토랑에 왠 고추가루냐며 고추가루병을 흔들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먹을 수 있는 피자는 씬피자. 방금 만들어진 씬피자는 바삭바삭하고 맛있었다. 아내와 함께 거의 30조각 정도 먹었다. 돌돌 말면 한입에 쏙 들어갈 정도 크기. 치즈와 양념뿐인 심플한 맛이었지만, 피자를 즐기기에 충분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가 주문한 오징어 파스타. 크림소스가 제법 잘 어울렸다. 사람이 워낙 많다보니, 굵은 면 보다는 아무래도 사진처럼 빨리 익힐 수 있는 얇은 면이 이용되는 것 같았다. 머, 그래도 파스타 먹는데는 전혀 문제 없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내가 주문한 와후 파스타. 입안에서 톡톡 깨지는 명란젓이 포인트.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파스타 2인분, 음료 4잔, 그리고 조각피자 30개 먹었는데 단돈 2,250엔. 내가 일본에서 가본 피자 부페중 최고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산하고 나오니 200엔 할인쿠폰도 준다. 다음 외식도 무조건 파스텔로 오자고 아내가 몇번이나 말했다. 파스텔, 최근 가본 음식점중에서 가장 만족도가 높은 곳이었다. 맛있는 피자를 부페로 맛보고 싶다면, 파스텔을 방문해보자.

<일본 여행 바로가기>
-
일본 대표음식 베스트 10
- 일본 유명 온천 베스트 10
- 도쿄 저렴한 숙소 목록
- 오사카, 저렴한 숙소 목록
- 도쿄 여행 선물 베스트 10
- 도쿄, 이것만은 꼭 해보자! 베스트 10
- 에키벤, 일본 여행의 또다른 즐거움!
- 칠본신, 일본 민간신앙의 모든 것!
- 일본 온천에서 즐길 수 있는 모든 것!
- 도쿄, 유용한 각종 1일 승차권 목록
- 온천여행, 시즈오카 스이코엔
- 도쿄, 벚꽃 명소 베스트 5
- 일본 축제와 명절
- 도쿄 전철 이것만 알고 떠나자
- 일본 종교 신도, 이것만 알고가자
- 일본 여행시 환전 이렇게 준비하자!
- 일본 덮밥, 돈부리를 먹자!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얇은 피자도 맛있어 보이지만
    김과 깻잎 거기에 명란젓까지 들어간 저 파스타의 맛이 너무 궁금해집니다. ^^
    • 크림 파스타에 입안에 감도는 명란젓!!
      일본인 좋아하는 맛이에요~~
      머, 집에서 아내가 가끔 만들어 주는 음식중 하나~~
  2. 도꾸리님... 행복하시겠요...^^*
    • 곰돌이
    • 2010.09.15 10:55 신고
    오... 오랫만에 마키님께서 나오셨네요 ^^*

    마키님의 모습도 반갑지만...


    하루가 보고 싶습니다~~~ ^^;;
    • 하루 떼어놓고 데이트했죵~~
      아~~ 마키와 단둘이 식사한것이 몇년만인지...

      하루가 또 아파요.
      머, 자주 아파서 이제는 적응도 되었지만.
      그래도 아이 아프면 제 마음도 아프네요~
      에휴...
  3. 너무 맛있겠는걸요^^
    오래간만에 들렀습니다. 그동안 잘 지내셨나요?
    그동안 저도 준비중인(?)게 있어서 한동안 인사도 못드리구.ㅠㅠ
    앞으론 자주 찾아뵐께요. 좋은 하루되세요^^
  4. 스파게티 주문하면 2시간 뷔페 무료 이용한 곳은 가 봤지만! 피자 뷔페는 처음 알았습니다! 월급 나오면 가 봐야겠습니다!
  5. 파스타가 맛나 보입니다.ㅎㅎ 잘 보고 가요.
  6. 오랜만에 방문했습니다.^^
    피자뷔페도 있군요. 얇은 피자를 파스타소스에 찍어먹으면 괜찮은 맛이 나올것 같습니다.
  7. 제가 좋아하는 얇은 피자네요..ㅋㅋ
    저희 동네에도 이런 피자뷔페가 있었으면 좋겠어요..
  8. 일본 물가가 비싸다 비싸다 해도, 우리나라도 워낙 물가가 많이 올라서 요즘은 오히려 일본이
    더 싸게 느껴질 정도네요. 둘이 실컷 먹고 나온 가격이 2250엔이라니!
    그나저나 저도 제작년에 일본여행 좀 가려고 도쿠리님의 도쿄여행가이드까지 샀었는데 아직 갈 엄두도 못 내고 있네요. 내년엔 갈 수 있으려나...
    • 반갑습니다~~
      한국도 물가가 많이 올랐다고 들었어요~
      거의 일본 수준~~

      앞으로도 자주 뵐께요~
      아자아자~
    • 바나나
    • 2010.09.16 22:56 신고
    와아 간판이나 글씨체는 꽤 많이 본 파스타인데, 가본 적은 한번도 없네요!
    항상 일본엘 가면, 일본식을 먹자_는 것이 철칙 아닌, 철칙이라 믿고있어서,
    한국에서도 맛볼 수 있는 유럽 음식은 먹어 볼 기회가 없었네요~

    이번 포스팅 보고서, 파스텔, 다음에는 반드시 가봐야겠다는 생각이 들어요.
    가격도 생각보다 저렴하고 햐아 :) 씬피자 너무너무 맛있어 보여요~.
    일본에서는 리필_이라는 것이 흔하지 않아, 마실 음료가 리필이라는 것에 눈이 더욱 휘둥그레 지네요~
    여튼 좋은 추천 감사합니다 :)

    행복한 하루되세요~
    • 꼭 한 번 가보세요~
      아내와 다닌 식당중 만족도가 높은 2곳을 꼽으라면,
      카이텐스시 프랜차이즈인 스시로와 이곳입니다~~
      결코 후회하시지 않을꺼에요~~

      저도 동감동감~
      리필해줘서 벌컥벌컥 들이켰던 기억이...에휴..ㅋㅋ
  9. 오 여기 괜찮은 맛집이네요. 사모님 참 미인이세요. ^^
    • 네부리
    • 2010.09.24 11:41 신고
    검색을 해봤는데 정확히 어디 라고 나와있는곳이 없네요...어느쪽에 있는 부페인가요?
    • 제가 간곳은 도쿄의 아리오쇼핑센터와 치바 미나키카시와의 이온쇼핑센터에 있는 파스텔이었습니다.

      해당 홈페이지에서 검색하실 때 바이킹으로 선택해야 합니다.
    • vivi
    • 2012.01.31 03:49 신고
    4일전 먹고 돌아온 나메라카푸딩이 생각나는 포스팅이었어요 ^^
    푸딩+커피도 600엔이고 파스타랑 디저트 세트라던지
    암튼 귀여운 분위기에 싸고 맛나고 정말 파스텔 강추
    여자들이 조아할 분위기죠 ^^
    일본 전역에 깔려있는 편이어서 찾기도 쉽구말이죠 ^^
    엔고라서 한국돈이 많이 들어가는거지
    이젠 정말 .....일본이 싼것이 있다 싶을 정도ㅜㅜ
    폼클이랑 샴푸를 짐어 지고 돌아왔다능 ㅜㅜ 한국보다 싸거든요 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