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면서 오싹함을 느끼는 곳, 라오스 씨앙 쿠안

Posted by 도꾸리
2009.05.19 08:34 여행/여행이야기

라오스의 수도 위앙짠(비엔티엔), 태국 국경마을인 농카이와 마주한 곳으로 태국 이싼지역을 거쳐 라오스로 향할 때 반드시 지나가야 하는 국경도시다. 수도이기는 하지만, 너무나 한적한 도시 풍경에 왠지 평화로운 느낌마저 드는 곳.

위앙짠에서 꼭 가봐야 할 곳이 있다. 바로 씨앙 쿠안이 그곳. 위앙짠에서 남동쪽으로 24km 정도 떨어진 곳에 있다. 부다파크(buddha park)라는 이름이 말해주듯 다양한 불상을 만날 수 있는 곳.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입장료를 내고 공원 안으로 들어가면 기묘한 조각품이 눈에 들어온다. 동남아시아를 여행하면서 이런 모양의 조각을 본적이 없기에 사뭇 신기하게 다가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1950년 대 한 조각가가 힌두교와 불교의 원리를 형상화한 조각품은 이상함을 넘어 괴기스러운 느낌을 자아낼 정도. 밤에는 이곳에 올 엄두가 나지 않을 것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부 관람이 가능한 원통형의 건물. 구조물 상단에는 나무 모양의 조각품이 보이는데, 마치 송신탑처럼 생겼다. 이런 모습을 보고 외계인과 교신을 위한 건물이었다고 말하는 현지인도 있었다. 물론 믿거나 말거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원통형의 건물 내부는 입장이 가능하다. 지옥, 지상, 천국을 형상화한 3개의 층으로 나누어져 있으며, 제일 꼭대기 층은 주변이 한눈에 보이는 전망대. 층별로 조각품이 전시되고 있는데, 중요한 것은 불이 안켜져 있어 이를 제대로 볼 수 없다는 것.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불상을 모아놓은 곳이라는 이미지와 너무나 달랐던 씨앙 쿠안. 색다른 느낌의 조각품 구경에 취미가 있다면 반드시 가야할 곳이다. 시멘트가 주는 투박함과 독특한 느낌의 조각품이 잘 어우러져 공포스러운(?)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곳, 씨앙 쿠안.

<기본 정보>
운영시간 : 08:00~16:30
입장료 : 5000k
찾아가기 : 위앙짠 시내에서 오토바이 택시 대절해서 30분.

<일본 여행 바로가기>
- 일본 대표음식 베스트 10
- 일본 유명 온천 베스트 10
- 도쿄 저렴한 숙소 목록
- 오사카, 저렴한 숙소 목록
- 도쿄 여행 선물 베스트 10
- 도쿄, 이것만은 꼭 해보자! 베스트 10
- 에키벤, 일본 여행의 또다른 즐거움!
- 칠본신, 일본 민간신앙의 모든 것!
- 일본 온천에서 즐길 수 있는 모든 것!
- 도쿄, 유용한 각종 1일 승차권 목록
- 온천여행, 시즈오카 스이코엔
- 도쿄, 벚꽃 명소 베스트 5
- 일본 축제와 명절
- 도쿄 전철 이것만 알고 떠나자
- 일본 종교 신도, 이것만 알고가자
- 일본 여행시 환전 이렇게 준비하자!
- 일본 덮밥, 돈부리를 먹자!

 ♡ 한일커플의 B(秘)급 여행을 구독해주세요->
 ♡ 하단 손모양이 추천버튼입니다. 추천은 무료입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불상의 포스가 ㅎㅎㅎ 저 잡아먹을듯..
  2. 입벌리고 있는 네번째 사진 정말....무섭겠는데요?
    얼마전 발리 다녀왔는데.. 동남아 여행 정말 매력 있던데요..
    배낭메고 한달정도 다녀오고 싶단 생각이^^
  3. 오싹하기보다는 가서보면 장관이겠다는 생각이 먼저... ^^
  4. 우아~ 저 이런분위기 짱좋아한답니다.ㅎㅎ
    멋진 곳이군요!
    행복한 하루되세요~
    • 풍경
    • 2009.05.19 10:42 신고
    특이한 불상입니다.
    이색적이네요~

    매력있는 여행을 하셧군요...부럽습니다^^
    고운하루되세요^^
    • 곰돌이
    • 2009.05.19 11:53 신고
    아...

    도꾸리님이 올려 주셨던, 저 사진이 씨앙 쿠안 이라는 곳에 있는 것이였군요^^*


    언제나 저길 가보나.....

    태국도 다 못 봤는데....


    저길 가려고 하면...., 라오스 일주를 생각해야 하고.....

    최소한 보름은 시간을 내야 하는데....ㅜㅜ

    전 그냥 도꾸리님의 사진을 보는 것으로 만족해야 할 듯 합니다...^^;;
    • 무림
    • 2009.05.19 12:13 신고
    무서운데요 ㅜ ㅜ
    한국에 있는 절은 편안한 느낌이 있으면서도 .. 불상들을 보면 왠지 오싹한데 .. 저긴 정말 ㄷㄷㄷ
  5. 사진으로 봐도 오싹하군요~~
  6. 어감 부터.....ㄷㄷㄷ 입니다 ^^*
  7. 정말 멋진 모습에 입이 떡~ 벌어졌어요..
    좋아하는 풍경들 입니다 ㅎ
    이렇게 볼 수 있어서 기쁩니다.
    도꾸리님 오늘 하루도 행복함 가득하세요 ^^
  8. 전체적인 분위기가
    무서움이 드네요..
  9. 잘 보고 갑니다~
    • 털보아찌
    • 2009.05.19 20:00 신고
    거참! 왜 그동네는 무시무시하게 생긴것들만 만들어 놨는지^^
  10. 전 그냥 툼레이더가 생각나는데요...ㅎ.ㅎ
  11. 왠만한 용기로 밤에 가긴 힘들듯 합니다.
  12. 우리나라의 푸근한 불상과는 많이 다르네요..
    정말 보면서 날카롭고 오싹하게 만드는 인상을 주네요....
  13. 눈, 코, 입도 크고
    전체적인 분위기 자체가 말 그대로 으스스 하네요`~
    • 워리
    • 2009.09.07 01:27 신고
    압...비앙티안 갔었는데...저기를 안갔었네요..ㅠ,.ㅠ 가지고 있던 가이드 북이 너무 부실 했었다는.ㅠ.ㅠ 루앙프라팡이랑 방비엥만 죽도록 서술되어 있어서.....ㅜ.ㅜ 아쉬운곳을 놓쳐버렸지만 도쿠리님 덕에 눈도장만 찍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