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에 새긴 부적, 태국인이 문신을 하는 이유!

Posted by 도꾸리
2009.03.30 14:59 여행/2006 태국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며칠 전 도쿄 우에노에 갔을 때다. 캡슐호텔 앞에서 재미난 간판을 봤다.
 
'イレズミ・泥酔の方はご宿泊お断り致します - 문신,만취한 분은 숙박할 수 없습니다.'

일본 캡슐호텔은 대중목욕탕을 갖춘 곳이 많은데, 문신한 사람이 대중목욕탕을 이용할 경우 다른 사람에게 위화감을 조성할 수 있어, 아무래도 이러한 이유로 간판을 설치한 것 같다.

사실, 한국의 대중목욕탕에서 비슷한 경험을 해본 나는 이 간판을 보고 공감했다. 용 문신을 한 조폭이 사우나에 들어서자 손님들이 술렁거리며 슬글슬금 자리를 피했던 기억이. 영화나 드라마에서도 조폭의 상징으로 자주 등장하는 것이 바로 문신이 아니던가.

한국과 일본에서 문신이 이런 푸대접을 받고 있다면, 다른 나라의 상황은 어떨까? 오늘은 대표적인 문신 국가인 태국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거리에서 만난 문신을 한 태국인. 상반신 전체가 문신으로 가득했고, 심지어 머리에도 문신을 새겼다.

태국에서는 문신을 한 태국인을 쉽게 볼 수 있다. 손가락 마디 크기의 작은 사이즈에서 등판 전체를 뒤덮는 대형 사이즈까지 그 크기도 다양하다. 또한, 길거리 좌판의 필부에서부터 유명한 연예인에 이르기까지 문신 하는 풍습은 사회 곳곳에 널리 퍼져있다.

그도 그럴것이, 태국인에게 문신은 일종의 부적이다. 자신 혹은 가족을 위한 기원과 바램을 몸에 문신으로 새기는 것이다. 그래서 그림 보다는 법문 등의 문자 형태로 문신을 새기는 사람이 비교적 많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문신을 시술하는 곳도 비교적 쉽게 볼 수 있다. 특히, 외국인 배낭여행자가 많이 찾는 방콕 카오산로드 같은 곳에 이러한 문신 시술소가 많다. 또한, 한국과 달리 합법적으로 영업허가를 받고 하는 것이기 때문에 문신시술소를 출입한다고 해서 문제가 될 것이 없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쇼윈도 너머로 보이는 문신 시술 장면. 태국에서는 문신을 숨어서 해야할 필요가 전혀 없다.

태국 남부 해안에 막대한 피해를 입힌 쓰나미, 이 아수라장에서 살아남은 태국인 생존자가 자신의 안녕을 기원하는 법문을 몸에 문신으로 새기는 것이 한때 유행했었다고 한다.

태국에서 문신을 시술한 연예인으로 안젤리나 졸리가 유명하다. 캄보디아 출신 매독스를 입양한 후, 이를 기념하기 위해 방콕에서 호랑이 문신을 새겼다고 한다.

이렇듯, 우리와 다른 부적의 의미로서 시술되고 있는 태국 문신. 태국 여행할 때 문신한 사람을 만나도 너무 겁먹지 말자!

<일본 여행정보 바로가기>
- 본 유명 온천 베스트 10
- 일본 온천에서 즐길 수 있는 모든 것!
- 도쿄, 유용한 각종 1일 승차권 목록
- 온천여행, 시즈오카 스이코엔
- 도쿄, 벚꽃 명소 베스트 5
- 오사카, 저렴한 숙소 목록
- 일본 대표음식 베스트 10
- 일본 축제와 명절
- 도쿄 저렴한 숙소 목록
- 도쿄 전철 이것만 알고 떠나자
- 도쿄, 이것만은 꼭 해보자! 베스트 10
- 일본 종교 신도, 이것만 알고가자

포스팅이 유익 하셨다면 한일커플의 B(秘)급 여행을 구독해주세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문신하면 피부에 이상색소가 들어가서 원세포하고 이상현상을 일으켜서 ..피부암발생율이 높을텐데..아직 피부암을 제대로 안겪어봐서 문신을 하고 다니지..ㅉㅉ
    • 바나나
    • 2009.03.30 16:45 신고
    어디서 많이 보던 그림인데.....라고 생각했더니,
    도꾸리님 게시글이었네요^^
    DAUM 메인에 뜨신 거 축하드립니다 짝짝짝^^
    • 오~
      다음 메인에 노출되었군요~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런데 사진이 익숙하신 이유는...
      사진 첫출이라 아무래도 처음이실텐데~
      아무래도 사진에 제 느낌이~~

      좋은 하루되세요~
    • 베론77
    • 2009.03.30 17:40 신고
    태국이아닌 일본의 문신이야기를 듣고 싶은데.........
  3. 문신한 사람들을 보면 순간 문뜩 떠오르는 생각...저 문신을 할때 얼마나 아펐을까..^^;;
      • rubykisha
      • 2009.03.30 21:21 신고
      저도요... 그리고 '저거 20년 뒤에 분명히 후회할텐데... 후회 안해도 그때는 피부가 탄력 잃어서 징그러워질수도 있는데...' ㅋㅋㅋ
  4. 아 그렇군요.
    우리는 일단 폭력조직부터 생각하니..ㅎㅎ
  5. 태국에서도 문신이 부적인건 옛날 이야기에요...;
    여기도 한국 일본이랑 마찬가지로 태국 마피아들이 주로 문신합니다...
    태국사람들조차 문신한 사람을 안좋아 하는데...
    • 케니히
    • 2009.03.30 18:18 신고
    문신이 조폭의 연상하게하는건 일본야쿠자들이 수호지에 나오는 양산박 호걸들의 협객심, 의리등을 동경해 그 호걸들을 따라했고 그것이 한국조폭에 영향을 줘 지금과 같은 관념이 굳혀진거죠. 수호지에 나오는 호걸들은 어두운 시대에서 사람들을 위하는 협객심과 의리를 발휘하였고, 호랑이도 때려잡을 만큼의 무술실력들을 지녔다고 합니다. 그들의 등에는 매화, 호랑이 같은 문신들이 있었는데, 일본 야쿠자들이 그것들을 동경해서 자신들의 등에 여러문신들을 새겼고 그것이 한국 조폭들의 영향에 끼쳐, 조폭=문신이라는 개념이 생긴것입니다. 문신보고 조폭부터 생각하고 피부암 걸려 고생못해서 안달이구나 하고 핀잔주기 보다는 그들의 개성과 그 문신에 의미를 새긴 그들의 신념을 존중해 주는게 좋지 않을까요?
      • 신념;
      • 2009.03.30 18:24 신고
      조폭에게 그런 신념이 있기나 할까요;;
    • 조폭들에게도 신념있습니다. 왜 없다고 생각하시는지는 모르겠찌만...
      영화때문에 많은 사람들 인식이 안좋은거같네요.
      • . . .
      • 2009.03.31 02:51 신고
      그건 조폭의 개념이 깡패가 아닐때 얘기 겠죠 하지만 지금 깡패가 아닌 조폭이 과연 있나싶네요
      • 어이
      • 2009.03.31 09:06 신고
      조폭에게 신념이 있단다..

      영화가 애들 다 배려놨구나..

      조폭 = 생양아치 = 막장 인생 = 문신이다.

      난 문신한놈 보면 일단 피한다 그놈이 정상이든.양아치든

      피해서 나쁠껀 없자나..
    • 조폭;
    • 2009.03.30 20:49 신고
    죄송합니다,,,
    • 다래
    • 2009.03.30 20:49 신고
    케니히님의 말은 조폭의 신념을 존중하자는 이야기가 아니죠 -_-;
    문신한 사람들의 개성과 그 의미를 새긴 그들의 신념을 존중하자는 이야기죠
    시대가 시대이니 만큼... 몇십년만 지나면 우리나라에서도 패션과 부적의 개념으로
    꼭 조폭들 말고도 많이 보이겠지요... 뭐 전 안할거지만 -_-;
  6. 그래도 프리즌브레이크에서 석호필전신문신(물론가짜지만^^)보고 꽤 멋있다고 생각했다는!!!!+ㅂ+
    • 이진호
    • 2009.03.30 21:35 신고
    액슬로즈의 문신은 정말 섹시하죠..
    멋진 사람이 하면 더욱 멋지다는..
    • ckadjdj
    • 2009.03.30 22:07 신고
    문신은 피부에 첫째 나쁘고, 꿈자리에 문신한 동물과 곤충들이 꿈틀대며 나타나고, 나중에는 미칠 것같아서 지우려해도 지워지지 않는다. 서서이 서서이....
    • zhoskadk1
    • 2009.03.31 00:36 신고
    문신의 기원은 어로와 수렵을 하던 고대로부터 정복국가시대의 전사들로 부터 유래된 것이라고 알고 있는데요. 어찌보면 자신을 과대포장하는 개념이 아닐까요? 훈족이 맹수가죽을 덮어쓰고 유럽침공에 나섰듯이...
    • ganG
    • 2009.03.31 00:37 신고
    문신은요...
    인류초창기때부터 문신을 했다는 보고가 있으나 현실감과는 너무 동떨어진 느낌이므로.. 배제하고 문신의 시작은 일본의 에도시대 때 전장으로 나가는 장수들이 자신 가족의 안녕과 자신 스스로의 안녕을 위해서 몸에 치장하던것이 문신의 시작입니다...
    • 124125
    • 2009.03.31 01:13 신고
    뭐 조폭용 이레즈미는 애시당초에 예술성보다는 혐오감 주고 위협하려는 목적이
    말 그대로 그 용도인것 같으나 나머지 문신들은 운동선수나...흠
    특히 격투기 쪽에 선수들이 하는 경우가 있죠. 아는 사람도 나중에 시합뛰다가
    팔뚝쪽에다가 하던데 ...그런건 솔직히 위화감 주기 위해서라기보다
    어떤 비장한 다짐..이런 종류가 아닐까 싶습니다.
    전 몸 전체를 뒤덮는 그런 문신은 더러워보이고 별로지만 부분적으로 멋있는 문신도
    더러는 보이던데요.
    • 지나가다가..
    • 2009.03.31 01:20 신고
    전에 태국 여행을 했을 때 문신가게가 많더라구요~부적의 의미가 있는지는 몰랐었어요 ㅎ 보통은 멋내기용으로 하는 줄 알았거던요~
    많은 태국인들이 문신을 해서 그런지 이쁘게 잘 해주던데요.. ㅎㅎ
  7. 문신이라고 하니 생각났어요.
    요즘 미국 라디오에 문신을 지운다는 크림선전이 나와요.
    정말 깨끗하게 지워질까 하는 것이 의문이라지요. ㅎ
    • 2009.03.31 11:30
    비밀댓글입니다
  8. 아항 !! 문신은 또 하나의 부적이군요 ~
    또 다른 문화네요 ^^ ㅎㅎㅎㅎ
    • 져니
    • 2009.04.01 09:11 신고
    요즘은 커플로도 많이 하잖아요 한국에도^^
    몇년 뒤면 서서히 없어지는 문신도 나왔다던데..
    그건 한번쯤 해봐도 괜찮을 것 같아요
    (하고 싶은데 안 지워저셔 망설이는? 사람들은 말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