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 없다! 태국의 스님 전용석!

Posted by 도꾸리
2009.02.18 14:44 여행/2007 태국

태국 방콕에서 살 때의 일이다. 불교의 나라 태국에서 스님을 위한 전용 좌석이 기차나 버스 등에 있다는 것을 몰랐을 때다.

버스에 오르자마자 빈자리가 보여 앉았다. 사람들이 제법 서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자리가 있는 것이 조금 이상했지만, 별 생각없이 앉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버스 스님 전용 좌석. 사진 좌측 상단에 전용좌석 안내 스티커가 있다.

몇 정거장 지나서 스님이 올라탔다. 그리고 내 앞자리로 왔다. 그 때 주위사람들이 술렁거리기 시작했고, 난 영문도 모른체 주위만 두리번 거려야 했다.
급기야 한 남자가 오더니 나를 일으켜 세우더니 스님을 앉히는 것이 아닌가.
알고 봤더니 내가 앉은 자리가 바로 스님을 위한 전용 좌석 이었다.

스님이 없을 때에는 앉아도 상관없지만, 일단 스님이 올라타면 스님에게 양보해야 하는 것이 태국에서의 당연한 도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수상버스에서의 스님 전용좌석.

버스나 기차, 심지어 수상버스를 탈 때에도 스님들을 위한 전용 좌석이 있다.
버스의 경우 주로 내리기 편한 곳 근처, 수상버스의 경우 나가는 입구의 입식 자리가 바로 그곳이다.

남자라면 일생중 한 번은 스님이 되어야 하는 태국. 그렇다면, 대한건아라면 군대에 가야만하는 한국에서 군인을 위한 전용석은 어떨까? 어디서 돌 날라오는 소리가... 무리겠죠? 군사정권에 대한 아픈 기억이 있는 한국에서는 말이죠.

<태국 관련 글>
  • 2009/02/13 이보다 편할 수 없다! 태국에서 만난 잠자는 고양이와 개.
  • 2009/02/10 태국에서 한국음식이 그립다? 돼지갈비구이 씨콩무!
  • 2009/02/07 방콕 다방 쌍화차, 그리고 꽈배기! 
  • 2009/02/04 방콕 차이나타운, 삶의 활기를 느껴보자!
  • 2009/01/30 태국에 한국 부추전이 있다? 없다? 카놈 꾸이 차이 
  • 2008/12/03 방콕 최대 쇼핑센터, 싸이암 파라곤(SIAM PARAGON)

     ♡ 포스팅이 유익 하셨다면 한일커플의 B(秘)급 여행을 구독해주세요->

  •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아, 저자리가 스님전용자리였군요.
      저도 저 자리에 앉아있다가 스님이 버스에 타시자마자,
      버스차장아주머니 손에 이끌려 세워졌답니다.^^;;;;;;;
      도꾸리님 덕에 오늘에서야 그 의문이 풀렸네요!
    2. 지정좌석제라니 부럽군요
    3. 스님을 위한 좌석이라.....
      태국만이 가능한 일이네요. ^^
      • 그렇죠~
        대한민국에서 그랬단 아주 난리가 날듯~
    4. 특별좌석이 준비되었군요..ㅎㅎ
      군인은 당연 안되죠~
      넘 씩씩해서...ㅎㅎ
      • 넘 씩씩해서 안된다에 저도 백만스물한표~~
    5. 태국에서는 모든 남자들이 스님이 되어야한다는 사실을 오늘 첨으로 알게되었네요^^
      • 앞으로 자주 놀러오시면, 처음 듣는 이야기가 더 많이질 수 있을 듯 합니다~
    6. 노약자석도 아니고 스님좌석이 있다니..
      어린 스님들은 좋겠는데요.ㅎㅎ
      • 그러고보니 어린 스님을 버스에서 본적이...
        다들 어딜간건지...
      • 깔깔마녀
      • 2009.02.18 22:38 신고
      처음 태국갈때 혹시 실수하지 않을까 걱정하며 가이드북 열심히 읽던 구절이 생각나네요.
      여성은 스님과 직접적인 접촉은 할 수 없다고 해서 어찌나 신경쓰이던지... ㅎ
        • 곰돌이
        • 2009.02.19 13:32 신고
        아니...

        그럼 깔깔마녀님...

        태국 가셔서, 스님들 손목이라도 잡으려 하셨는지요? ^^;;
        • 깔깔마녀
        • 2009.02.19 13:56 신고
        푸하하하하
        손목 잡고 싶은 만큼 멋진 스님은
        베트남에 많으시더군요. ㅎㅎㅎ

        암튼, 곰돌님의 재치있는 답변 덕분에
        태사랑이나 이곳에서도 자주 웃게되네요. ^^
      • 두 분 글 읽다 뒤로 자빠질뻔했어요~
        넘 웃겨요~~
    7. 신기한대요 제대로 알고가야지 모르면 실수하겠는데요^^''
      • 외국인에게는 어느 정도 실수가 인정되는 것 같아요~
      • netcrasher
      • 2009.02.19 07:11 신고
      여자분은 정말로 좀 조심하셔야해요. 신체 접촉이 금지되어 있는지라, 닿으면 난리가 납니다.
    8. 수행자에게 이런 특혜가 주어진다는 사실에는 솔찍히 실망이네요. 그런 규칙이나 속박에서 벗어나려는것이 불교의 본 의도가 아닐까요? 저도 불교신자고 태국에 좋은 이미지를 갖고있지만, 이점은 실망입니다.
      • 아래 곰돌이님이 이야기한 것 처럼 태국 만의 문화이 것 같아요.

        딱, 문화로만 인정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 netcrasher
        • 2009.02.19 15:00 신고
        관점에 따라 다르겠지만 태국은 계급 사회이고 그 정점에 있는 것이 스님이라는 것은 국교가 있는 나라와 아닌 나라의 차이로 볼 수 밖에 없을겁니다. (스님 바로 아래는 교육자입니다. 부유함이나 사회적 계층을 떠나서 일반적인 존경의 대상으로서의 계급입니다) 테라와다 불교와 우리가 일반적으로 이해하고 있는 대승 불교의 차이에서도 그 인식의 엇갈림이 벌어질겁니다. 그리고 대중 교통에서 저런 자리를 마련함으로서 오히려 원치 않는 여자와의 접촉이 발생하는 것을 막아 계율을 어기는 것을 사전에 방지하는 장점도 있습니다.
      • 곰돌이
      • 2009.02.19 13:31 신고
      저, 스님 자리....

      말로만 들었지... 당해(?) 보진 못했습니다 ^^;;

      방콕시내 버스는 거의 안 탔고... 수상버스 탈 때도 스님들은 뵙지를 못했고...^^;;



      dook 님...

      태국고유의 관습이라고 생각하시면 편합니다^^*

      로마에 가면, 로마법을 따르듯이 태국에 가면 태국관습을 따르는게 좋을 듯 합니다.^^*
      • 아무래도 곰돌이님이 틈을 안보이신 것 같은데요~~
        아~~
        글고보니 갑자기 태국에 가고싶어졌다는.
    9. 스님전용석이라.....불교문화권이라서 그런가요?!~~흠...
    10. 우와 스님전용석이라니 정말 신기합니다.
      우리나라 노약자석과 비슷한 개념인가봐요? 태국이 역시 불교국가인가 봅니다^^
    11. 무려 전용이군요.
      한국에는 국회의원 전용 그런게 있을법한데 말이죠...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