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여행 - 북경에서 아침 먹기 총정리~

Posted by 도꾸리
2008.01.13 17:19 여행/2008 북경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다른 중국 이야기

① 느끼하지 않은 중국 음식 베스트 12

② 신비함을 간직한 북경 사마대 장성 오르기

③ 뜨는 북경 오리구이 전문점 - 리춘카오야띠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중국에서 아침먹기
중국에서 아침이면 의자와 테이블 몇 개 놓고
아침 식사를 파는 모습을 쉽게 볼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찜통의 행렬?
김이 모락모락 피어 오르는 찜통은 식욕을 자극시키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샘플 아침 주문
평소에는 중국식 콩국인 떠우지앙을 더 선호하는데...
사진에는 좁쌀죽이 이를 대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차지딴/茶鸡蛋
찻잎을 넣고 삶은 계란. 줄여서 차딴이라고 많이 부른다.
중국 대학교 기숙사 같은 곳에서는 저녁이면 야식용 차딴을 팔러 다니는
노점상의 목소리도 들을 수도 있다.
1개 0.5~1원 정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떠우푸나오/豆腐脑
고추가루가 들어가 매콤한 우리내 순두부와는 달리,
설탕과 간장으로 맛을 낸 양념장을 뿌려 먹는다.
1~2원 정도면 대체로 먹을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우티아오/油条와 요우삥/油饼
찰진 반죽을 납작하게 만든 후, 2개를 꼬아 뜨거운 기름에 튀겨 만든다.
그중 반죽을 넓게 만들어 꼬지 않고 그냥 튀기는 것을 요우삥이라고 한다.
개당 요우티아오 0.5원, 요우삥 1원 정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떠우지앙/豆浆
베지밀이나 두유와 비슷한 맛이 나는 중국식 콩국.
사진에서는 왼편 흰색 컵 안 내용물이 바로 떠우지앙.
보통 식당에서는 큰 대접에 나온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우(粥) 혹은 시판(稀饭)
중국식 죽.
종류도 다양하여 쌀로 만든 따미저우(大米粥),
좁쌀이 들어간  샤오미저우(小米粥),
강남콩, 땅콩, 보리 등 몸에 좋은 8가지 곡식이 들어간 빠바오저우(八宝粥),
복건성 등지에서 나는 붉은 쌀을 이용한 쯔미저우(紫米粥) 등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샤오롱빠오/小笼包
설명이 필요없다. 우선, 무조건 주문해 먹어보자.
우리 고기만두와 비슷하다.
주문은 롱(笼) 기준으로 하며,
1롱에 대체적으로 3~5원 정도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지아오즈/蒸饺子
밀가루 반죽으로 얇게  만든 피에 고기와 야채를 섞은 소를 넣고 찜통에 찐다.
주문은 샤오롱빠오와 같이 롱(笼) 기준으로 합니다.
1롱에 3~5원 정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만터우/馒头와 화쥐엔/花卷
속 없는 만두.
만터우와 화쥐엔은 주로 북방에서 밥 대용으로 많이 먹는다.
화쥐엔은 한국에서 속칭 '꽃빵'이라고 많이 불리며
, 흙설탕을 물에 개어 꽃빵 표면에 발라 쪄서 단맛이 나는 화쥐엔도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훈뚠/馄钝
일종의 만두국. 건새우와 파래 종류가 들어가서 국물도 시원하다.
여기에 고추가루를 뿌려 맵게해서 먹으면 속풀이 해장국으로 그만이다.  


 ♡ 포스팅이 유익 하셨다면 도꾸리의 올댓트래블을 구독해주세요->


도꾸리가 쓴 상해 여행 가이드북
베이징(올 댓 트래블 07) 상세보기
김동운 지음 | 위캔북스 펴냄
우리가 목말랐던 여행의 모든 것, All That Travel 자유여행을 즐기는 여행자를 위한 가이드북『All That Travel』시리즈. 최적의 여행지를 좀 더 편하고 자유롭게 여행하고자 하는 개성 강한 여행자들의 욕구를 충족시켜 주는 새로운 여행서이다. 한국인들이 많이 찾던 여행지 외에도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아서 여행자의 발길이 적었던 여러 명소들을 소개하고 있으며, 단순한 관광이 아닌 여행지에서의 즐길 거리, 문화체험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 글로리
    • 2007.12.15 21:41 신고
    정말 유익한 자료입니다.

    조만간 북경에 다시 들어가는데, 함께 가는 일행들에게 중국인의 아침식사 소개할 때 큰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유용하게 보고 잘 쓰겠습니다.
    • 좋은 글 감사합니다.
      도움이 되셨다니 다행입니다.
      덕분에 다른 글도 많이 올려야겠다는 책임감(?)이~~

      자주 놀러오세요~
  1. 흠... 아침에 나갈때마다 호기심이 발동하긴 했지만 용기가 없어서 직접 사먹어보진 못했어요..

    대신, 아는 집에 있을 때 요우티아오인가 요우삥인가하고 뜨뜻한 두유같은거로 아침을 먹어보긴 했어요.. ㅎㅎ

    저도 도꾸리님처럼 이것저것 먹어보려면 중국어좀 공부해야겠죠??? ^^;;;
    • 성주님 중국에 체류하신 경험이 있으시구나~
      중국에서 아침에 매일 먹던 음식이에요.
      예전 공부할 때 말이죠~
      전공이 중문이라...
      으흐흐흐~

      좋은 한 주 되세요~
  2. 먹는거만 자주 나와서... ^^
    하하핫... 근데 전 중국에서 며칠밖에 못 있어서 음식은 많이 경험 못했네요.
    주로 이거저거 골라서 먹었던게 가장 생각이 나네요.
    그리고 한자도 몰라, 영어도 안 통해 덕분에 온갖 제스처를 다하며 겨우 밥 먹을때...
    정말 중국에서 밥 먹기 너무 힘들었어요 ^^
    • 앞으로 음식 테러 쭈욱~~계속 됩니다~
      어딜가나 음식 주문하기가 가장 까다롭죠.
      머리속에서 먹고 싶은 것에 대한 신호는 보내는데,
      주문한 것은 이상한 음식이 나오고..

      이런 불편을 해결하기 위해 제가 포스팅 한 글이 있답니다. 일명 느끼하지 않은 중국 음식 베스트12.http://dogguli.net/125

      좋은 하루되세요~
  3. 흙 ㅠ_ㅠ 음식테러를 하시다니 ㅋ
    저는 방금 라면 물 올려놓고 왔습니다. ㅋ
    출출하네요 ㅋㅋ 어우 ㅋ
    중국여행갈려고 계획도 짜보았었는데,,
    사실 중국여행은 걱정부터 앞서는 군요 ㅋ 그런데 정말 맛나보여요 ㅎㅎ
    • 중국 여행 계획 있으시구나~
      좋으시겠당~~

      궁금한거이 있으면 댓글 달아주세요~
      그래도 예전에 중국에서 놀던 가락이 있어서,
      도움이 될 수 있을듯 합니다~~

      좋은 여행 준비되시구요~
      오늘도 좋은하루~
  4. 정리 정말 잘해놓으셨네요^^ 그런데 샘플 아침 주문은 혼자서 먹기에는 조금 버거워 보입니다. -_-;;
    저의 경우는 살펴보면 또우지앙이나 또우푸나오에 빠오즈 1롱을 먹는군요.
    • 샘플 아침 주문한 그날 사진만 찍고 아마 반 정도 먹었을거에요~~두 명정도 먹으면 딱일 듯~~
      d4님 오래간만이에요~
      앞으로 자주 뵐께요~
  5. 훈뚠 생각나서 검색하다가 들어왔습니다.
    저는 훈딴이라고 부르곤했었는데.ㅋㅋㅋ
    훈뚠 위에 뿌려진 씨앙차이도 인상적이고....암튼 잘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