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 주전부리 여행5 - 중국, 쑤안니우나이(酸牛奶) :: 한일커플의 B(秘)급 여행

아시아 주전부리 여행5 - 중국, 쑤안니우나이(酸牛奶)

Posted by 도꾸리
2008.02.13 08:54 여행/2009 북경

유제품을 좋아합니다. 한국에서는 요구르트 제조기 사다가 집에서 직접 만들어 먹고, 해외 여해이라도 가게되면 슈퍼마켓 같은 곳에 꼭 들려 어떤 유제품이 있는지 살펴볼 정도.

이것저것 식품첨가물을 넣은 것보다는 플레인 요구르트를 좋아해요. 약간 신맛은 나지만, 설탕이나 잼 등을 첨가해 달짝지근해진 인스턴트 유제품 보다는 한결 먹기가 편하다는. 이런 까다로운 입맛(단언하건데 유제품에 대해서만 그렇답니다.) 때문인지 유제품이 다양하지 않은 한국에서는 어쩔 수 없이 직접 요구르트를 만들어 먹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일본 슈퍼에서 쉽게 볼 수 있는 플레인 요구르트/プレーンヨーグルト>


일본 여행 같은 경우에는 조금 달라, 플레인 요구르트를 일반 슈퍼 같은 곳에서도 쉽게 사먹을 수 있어 좋아요. 기타 다른 지역은 아직까지 플레인 요구르트만 파는 곳은 그렇게 많지 않았던 것 같아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중국에서 대중적인 쑤안니우나이>

이런 저의 요구르트에 대한 욕구(?)를 가장 잘 충족해 줄 수 있는 나라를 꼽으라면? 많은 나라를 다닌 것은 아니지만, 그 중에서 일본을 제외하고 중국이 있을 것 같아요. 바로 쑤안니우나이(酸牛奶)가 있기 때문이죠. 쑤안니우나이(酸牛奶), 줄여서 쑤안나이라고도 많이 불러요. 발효시킨(酸) 우유(牛奶)라는 뜻. 머, 약간 떨떠름하고 신맛나는 걸죽한 요구르트 정도 생각하면 됩니다.

이런 쑤안나이를 중국에서는 저렴하게 먹을 수 있어요. 어른 주먹만한 사기 용기에 담겨 있는 쑤안나이가 대략 1.5원에서 2원 사이. 한국돈으로 따진다면 대략 180~250원 정도네요. 중국에서 어학연수 했었던 때도, 가이드북 때문에 오랫동안 머물 때도 아침이면 어김없이 쑤안나이 하나 사서 빨대를 꽂아 먹었던 기억이 아직도 생생합니다.

마지막으로 쑤안나이 먹을 때 주의해야 할 몇가지에 대해 이야기 할게요.
첫째, 공복에 먹지 말라 - 酸奶不宜空腹饮用。 쑤안나이가 소화액 감소의 원인이 될 수 있다고 한다.
둘째, 많이 먹지 말라 - 酸奶不宜过多饮用。좋은 약도 과유불급이라는 말씀!!
셋째, 가열해 먹지 말라 - 酸奶不宜加热饮用。 좋은 효소 다 죽이지 말자!!!

 ♡ 포스팅이 유익 하셨다면 한일커플의 B(秘)급 여행을 구독해주세요->


<도꾸리가 쓴 베이징 가이드북>

베이징(올 댓 트래블 07) 상세보기
김동운 지음 | 위캔북스 펴냄
우리가 목말랐던 여행의 모든 것, All That Travel 자유여행을 즐기는 여행자를 위한 가이드북『All That Travel』시리즈. 최적의 여행지를 좀 더 편하고 자유롭게 여행하고자 하는 개성 강한 여행자들의 욕구를 충족시켜 주는 새로운 여행서이다. 한국인들이 많이 찾던 여행지 외에도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아서 여행자의 발길이 적었던 여러 명소들을 소개하고 있으며, 단순한 관광이 아닌 여행지에서의 즐길 거리, 문화체험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 2008.02.13 10:25
    비밀댓글입니다
    • 갑자기 빨간글씨가 나와 깜짝 놀랐습니다~^^
      에너자이저 진미님~~
      중국 요구르트 맛있어용~
      좋은 하루되세용~~
  1. 요구르트 진짜 좋아하는데 !!!
    먹고 싶어요 커~
    • 나중에 기회가 되시면 꼭 한 번 드셔보세용~~
      넘 맛있답니다~~~
  2. 저희 집에서도 요구르트 만들어 먹어요..

    단, 저는 요구르트를 별로 안 좋아해서. -_-;;;

    담에 중국가면 한번 시도를. ^^;;;; 근데, 어디가야 살 수 있을까요???

    중국어를 하나도 못하니 원.. -_-
    • 일반 슈퍼에 가면 살 수 있어용~
      박스체 가져다 놓고 대부분 팔고 있다는~

      저희랑 비슷하시군요~
      집에서 요구르트 만들기~
      좋습니다~
  3. 중국물가에 비해 싼건 아니군요~
    그전에는 몰랐는데 최근에는 중국음식을 기피하게 되네요~
    • 넘 싫어하지 마세용~
      맛난 음식이 많답니다~~

      좋은 하루되세용~
  4. 저게 쑤안나이군요!!
    중국 갔을때 저걸 먹은 기억이 있어요..^^

    전 저게 중국 우유맛이라고 생각했었는데..^^
    이후에 외국 갈때마다 우유맛을 보는 이상한 취미가 생겼죠...^^
    • 오~ 저랑 비슷한 취미가 있으신듯~
      전 어딜가나 한 번쯤은 유제품을 먹어본답니다~
      왜 그런지는...
      저도 잘...ㅋㅋ

      좋은 하루되세요~
  5. ㅋㅋㅋ
    절대 가열하면 안되겠네요;;
    좋은 효소 다 죽이지 말자라는 말이 정말 웃겼답니다 ㅎㅎ
    • ㅋㅋ
      그렇죠!!
      효소 함 살려주세용~~

      러브네슬리님 좋은 하루되세요~~
  6. 중국싫은데........OTL
    농담이구요~

    저도 플레인 요구르트 디게 좋아해요! 맛나겠다ㅜㅜ
    • ㅋㅋ
      안녕하세용 오맨와나댕님~~
      중국 좋아해주세용~~
      다양한 이야기꺼리가 많답니다~~
  7. 왠지 먹으면 불로장생할 거같은 느낌이 드는건 왜일까요
    • 저도 그런 마음으로 먹는답니당~~
      ㅋㅋㅋ
  8. 오 병이 커보이는데 가격이 아주 좋군요~ㅋ
    • 아침에 하나 먹어주면 정말 좋아요~
      배변걱정 끝~~
  9. 중국산 식음료는 감히 도전해 볼 엄두가 안 나네요 ^^;;;
    맛있을 것 같긴 한데...
    • 미디어의 영향이 큰 듯~
      걍 드셔도 좋을것 같아용~
  10. 연길에선 저거 못봤는데..

    작년말에 연길에서 있으면서 중국어 공부할때
    음식 관해서 공부하면서
    酸奶를 '먹는다' (吃)아니면 '마시다' (喝) 중 어떻게 표현을 해야하냐면서 논쟁했었던 기억이.. 나네요
    먹는다라고 주장하는 이유는.. 요구루트를 숟가락으로 퍼먹어서..?

    결론은 걍 마시다로 끝난.. ㅋㅋ
    • ㅋㅋ
      북경에서 공부할 때 외국인들과 비슷한 토론을~~
      결국 교과서를 따르기로 했다는~^^
  11. 스킨 교체하셧군요. 지금 스킨이 훨씬 이쁘고 좋습니다.
    쑤안니우나이 요구르트 궁금합니다.
    일본 요구르트와는 좀 다를듯 한데... 여러므로 중국 식품에 아주 작은 불신으로
    좀 그렇긴해도.. 중국가면 꼭 먹고 말겁니다.
    즐건 하루시작하세요
    • 지난 스킨에 광고가 잘 안먹더라구요...
      이거 하니깐 그래도 좀 나온다는~
      다행입니다~
  12. 설마 저기에도 농약이 들어 있는건 아니겠죠 ㅎㅎ?
    농담이구요..

    뚜껑포장이 아주 인상적이네요 ㅋㅋ 항아리 단지를 천같은걸로 덮어놓은것 같습니다.
    아~ 발효된 요구르트가 땡기네요 ㅋ
    • 요새 농약 파문이 크네용~~
      다른 분들 모두 농약 때문에 이래저래 말이 많으신듯`
      아웅~~

      발효된 요구르트 맛있어용~
      다음에 기회가 되시면 꼭 마셔보세용~
  13. 제주도에서 잘보고갑니다.. 반가워요..
    제주칼.
    제주배우.
    • 댓글 감사합니다.
      앞으로 자주 뵐께용~~

      아자아자~
  14. 요구르트 넘 좋아해요^^*
    한번 맛보고 싶은데요?ㅋ
    • 기회가 되시면 꼭 한 번 드셔보세요~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중국 음식(?)중 하나입니다.
  15. 저는 저거 못 먹어본것 같네요
    보기는 많이 봤어요
    다 먹고 저 병은 다시 돌려줘야하고... ㅋㅋㅋ
    • 빙고~
      쑤안나이 병은 먹고 가게에 돌려주면 환불해 준답니다.
      먹을 때 병을 돌려줄꺼라고 꼭 말하는 것이 요령~

      바람처럼님 다음에 꼭 한 번 드셔보세용~
  16. 요즘 세대는 저 쏸나이는 먹지 않는답니다...
    한국처럼 떠먹는 요구르트 개념의 쏸나이를 자주 먹죠!~
    하긴 종류가 워낙 많기도 하구요ㅋ
    • 아...
      제가 요즘 세대가 아니어서..
      ㅋㅋㅋ

      종류가 너무 많아 좋아용~~
      요요님 자주 뵐께용~